[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9-28 23:59:06  |  수정일 : 2020-09-29 00:10:49.240 기사원문보기
충남도의회, '작은 도서관' 활성화 용역 보고회
김명선 의장의 인사말
김명선 의장의 인사말

(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도의회(의장 김명선)는 28일 도의회 접견실에서 '충청남도 작은도서관 활성화 방안 연구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김명선 의장이 의원정책개발비 연구활동의 일환으로 제안한 이 연구용역은 작은도서관 활성화를 위한 행·재정적 지원 방안을 찾기 위해 추진됐다.

김 의장을 비롯해 충남·당진 도서관장과 농수산해양위원회 수석전문위원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이날 회의는 연구용역을 수행한 충남대 곽승진 교수(문헌정보학과)의 결과 보고, 참석자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곽 교수는 이 자리에서 도민이 손쉽게 지식정보와 독서문화 서비스에 접근하기 위해선 작은도서관 지원을 강화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실제로 이번 연구 결과 충남이 작은도서관은 도서관 수를 제외한 모든 분야에서 전국 및 도 단위 광역자치단체 평균보다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 보면 충남의 작은도서관 1관당 이용자 PC수는 0.6대로, 특히 도내 작은도서관 325곳 중 210곳엔 단 한 대도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상근직원이 단 한 명도 없는 작은도서관도 184곳이나 됐고, 소장자료 역시 1관당 4834권으로 전국 평균 78.4%, 도 단위 광역지자체의 78.9% 수준이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해 발표한 국민 독서실태 조사 결과 충남은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 중 연간 독서량이 3.1권으로 최하위를 기록했다. 연간 독서율도 41.9%로 전국 평균(55.7%)을 크게 밑돌았다.

곽 교수는 작은도서관 활성화 방안으로 상대적으로 열악한 환경인 사립·군 단위 기초자치단체 작은도서관의 양질적 확대 정책 수립을 비롯해 ▲작은도서관 역할·기능 정립 ▲법·제도 개선 ▲지자체 지원·협력망 구축 등을 제시했다.

김명선 의장은 "작은도서관은 단순히 책만 읽는 공간이 아닌 지역 주민의 생활·문화 복합공간으로 기능과 역할이 확대되고 있다"며 "이번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충청남도 작은도서관 활성화에 관한 조례' 개정 등 도민의 지식정보 접근성 제고와 생활 친화적 독서문화 향상을 위한 제도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GHB, "미아찾기 운동" 사회적공헌 노력해갈 것 [2020/09/28] 
·흑마-부뚜막 고양이 정체는? "선곡 노림수 느껴져"(복면가왕) [2020/09/27] 
·제930회 로또당첨번호조회 당첨금 28억···1등은 몇 명? [2020/09/27] 
·황소희, 임원희 소개팅女…알고 보니 임원희와 한 영화에 출연 [2020/09/28] 
·전진 결혼, 걸그룹 분위기 예비 신부 미모 [2020/09/2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