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26 19:40:08  |  수정일 : 2020-03-26 19:41:56.663 기사원문보기
박종갑 영남대 명예교수, 캠퍼스 떠나서도 '제자 사랑' 이어져
▲ 캠퍼스를 떠나서도 제자들을 위해 박종갑 영남대학교 명예교수(오른쪽)가 서길수 총장(왼쪽)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영남대학교)
(경산=국제뉴스) 권상훈 기자 = 지난 2월 정년퇴임한 대학교수가 캠퍼스를 떠나서도 제자들을 잊지 않고 장학금을 내놨다.

박종갑(65) 영남대 명예교수 이야기다. 박 교수는 영남대 국어국문학과에서 24년간 교육과 연구 활동을 하며 후학양성에 매진한 학계 원로다.

26일 오후 박 교수가 서길수 영남대 총장을 찾아 제자들을 위해 써달라며 1000만원을 전달했다. 박 교수는 대학 재직 중에도 꾸준히 발전기금을 기탁해 지금까지 총 2000만원을 영남대에 기탁했다.

박 교수는 "영남대 출신으로 학창시절부터 캠퍼스에서 공부하며 젊은 시절을 보냈고, 24년간 모교 강단에서 후배이자 제자들을 가르치며 이곳에서 많은 것을 배우고 얻었다. 그 고마움을 제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되돌려 주고 싶었다"면서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제자들이 공부하는데 더욱더 낯설고 어려운 한 해인 것 같다. 적은 돈이지만, 제자들이 공부하는데 조금이나마 응원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기회가 되는대로 발전기금도 기탁하고,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 교수는 1996년 영남대 교수로 부임해 24년간 후학 양성에 힘써왔다. 영남대 교양학부장과 국어국문학과장, 문과대학장을 역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어설픈 기본소득 무용론 폈다가 두 손 든 장덕천 부천시장 [2020/03/25] 
·미국 코로나19 환자 5만명 넘겨···트럼프 "말라리아약, 신의 선물" [2020/03/25] 
·이이경 시민구조, 당시 상황은? [2020/03/26] 
·마마무 문별, 코로나19 취약계층에 후원물품 기부 [2020/03/25] 
·제주 도내 여섯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 [2020/03/2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