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26 09:39:33  |  수정일 : 2020-03-26 09:36:54.397 기사원문보기
군산시, 코로나 19 관련 피해자에 대한 다각적인 납세 지원
(군산= 국제뉴스) 조판철 기자= 군산시가 코로나19관련 피해자를 위해 다각적인 납세지원을 실시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는 신종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를 지원하기 위해 기한연장, 징수유예, 세무조사 유예 등 지방세 지원을 적극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방안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ㆍ격리자, 확진자 방문에 따른 휴업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업체 등*을 대상으로 한다.

* 예: 의료, 여행, 공연, 유통, 숙박, 음식업 등(사치성 유흥업소 제외)

군산시는 코로나 19로 피해를 입은 납세자가 징수유예 등을 신청하면 관련 부서간 신속한 협의를 통해 적극적인 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 관련 부서: 감사당담관(납세자보호관), 시민납세과, 세무과

이에 추가해 지방세를 체납하고 있으나 코로나 19로 당장 납부할 여력이 없는 납세자에 대해서는 공공기록정보등록을 일시 유보하여 신용카드 정지 및 대출제한 등 금융거래상 불이익을 사전에 방지하고, 관허사업 정지 및 취소를 일시 유보하여 위기를 극복하고 있는 사업자에 대하여 원활한 사업지원을 추진하기로 했다.

시는 징수유예 등의 사유가 공공기록정보등록 및 관허사업 정지취소 예외사유와 유사한 점을 고려해 현실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지원을 추진하는 것이다.

예) 재해 등으로 재산에 심한 손실, 사업에 현저한 손실, 사업이 중대한 위기에 처한 경우

서경찬 자치행정국장은 "코로나 19로 인한 피해를 극복하고 있는 납세자에 대하여 실질적인 세제지원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어설픈 기본소득 무용론 폈다가 두 손 든 장덕천 부천시장 [2020/03/25] 
·미국 코로나19 환자 5만명 넘겨···트럼프 "말라리아약, 신의 선물" [2020/03/25] 
·마마무 문별, 코로나19 취약계층에 후원물품 기부 [2020/03/25] 
·제주 도내 여섯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 [2020/03/25] 
·민주당 부산지역구 후보자 총선 핵심 공약 발표 [2020/03/2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