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5-26 23:09:45  |  수정일 : 2020-05-26 23:12:38.613 기사원문보기
박지영 아나운서 대신 소녀시대 택했던 男 누구?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박지영 아나운서에 시선이 모아졌다.

mbc 스포츠 플러스 소속인 박지영 아나운서는 '베이스볼 투나잇'을 진행하며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박지영 아나운서는 2012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서울 선에 오른 경력이 알려지며 화제를 모았다.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하기 전에는 한 연예정보 프로그램 mc를 맡기도 했다.

지난 2014년 진행된 박지영 아나운서의 인터뷰에서 박지영 아나운서는 "첫 인터뷰가 기억난다"라며 "하하 씨 인터뷰를 하러 갔다. 첫 인터뷰라 많이 떨렸는데 덕분에 편안하게 방송할 수 있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상형 월드컵 코너에서 소녀시대와 제 사진을 보더니 망설임 없이 소녀시대를 택해 방송이 재밌게 나왔다"라고 덧붙이며 신인시절 자신의 모습을 회상했다.

이어 "밖에서는 거의 못 알아본다"라며 "어떤 분이 사인을 요청한 뒤 이름이 뭐냐고 묻기도 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전하기도 했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