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데일리] 최초 작성일 : 2019-08-23 10:08:26  |  수정일 : 2019-08-23 10:08:07.727 기사원문보기
에기연, 국제 공동연구 성과 공유

[에너지데일리 변국영 기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이 국제 공동연구 성과를 공유했다.

연구원은 22일과 23일 양일간 연구원 내 에코빌딩 대회의실에서 'KIER 글로벌데이'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미국, 영국, 독일, 호주, 중국 등 국내외 우수 연구자가 모여 과학기술 외교를 통해 동반성장 기회를 모색하고 공동 연구주제를 논의하는 자리다.

첫날인 22일에는 곽병성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장, 한선화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정책본부장의 축사와 함께 에너지효율·소재, 기후변화 대응 연구성과 강연이 진행됐다.

또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일본의 반도체 무역 규제와 관련해 우리나라의 에너지소재·부품·장비 기술 자립에 대한 국제 공동연구와 네트워킹 구축 방안도 깊이 있게 다뤄졌다.

곽병성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의 원장은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서는 기술개발에 대한 전략, 투자와 함께 국제사회와의 개방형 혁신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에너지 분야의 동반성장 기회가 지속적으로 창출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동연구 해외 파트너 중 그래핀 연구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 필립 킴 하버드대 교수는 "일반 학회와는 달리 전문 분야 외 다른 연구분야 종사자들을 만나 지식과 의견을 공유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KIER 글로벌데이'는 지난 3년간 진행한 국제 공동연구의 해외 파트너를 연사로 초청해 주요 연구성과를 공유하는 강연회다.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