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12-02 06:41:34  |  수정일 : 2020-12-02 06:40:28.077 기사원문보기
충북도, 코로나19 대응 소속직원 복무관리 대폭 강화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는 12월 한 달 소속직원의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방역지침을 대폭 강화해 추진한다.

현재까지 도 소속 공무원의 코로나19 확진된 사례는 없지만, 최근 확진자 증가세가 지속되는 상황을 고려해 청사 폐쇄 등 최악의 사태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것이다.

지난달 말부터 시행한 '공직사회 모임·행사·회식·회의 관련 특별지침'을 12월 한 달 간 보다 엄격히 적용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업무 관련 여부를 불문하고 불요 불급한 모임·행사·회식은 원칙적으로 취소 또는 연기해야 하고, 불가피할 경우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엄격히 지켜야 한다.

또한 특별지침의 이행력을 확보하기 위해 지침 위반으로 코로나19 감염사례가 발생하거나 전파할 경우 해당 공무원을 엄중 문책한다.

현재 도는 특별지침과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지방공무원 복무관리 지침(제2판)에 따라 소속직원의 복무를 관리하고 있다.

소속직원의 감염차단을 위해 상시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단계별 재택근무, 불요 불급한 행사·회의 취소, 국내외 출장 자제 등 방역수칙을 지속 강조하고 있다.

또한 매일 청내 방송을 통해 일체의 모임·회식금지 등 개개인의 방역수칙 준수를 촉구하고 있다.

한편, 도는 12월 3일부터 코로나19 확산세를 차단하기 위해 충북도 사회적 거리두기 '분야별 강화방안'을 시행한다.

이에 따라 50인 이상 모임·행사·집회가 금지되고, 공공기관의 12월 행사는 전면취소 또는 연기되며, 각종 기념식에서 국민의례는 비말 차단을 위해 애국가 제창이 생략된 약식절차로 진행한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주낙영 경주시장, 예산 1조4895억…내년도 시정운영 청사진 제시 [2020/12/01] 
·'겨울 미세먼지 잡는다'…2차 계절관리제 12월∼내년 3월 시행 [2020/12/01] 
·[단독] 태안군청 공무원, ‘허위·과장 마케팅’ 물장수 적극 옹호 물의...허위공문서 작성 의혹도 [2020/12/01] 
·동행의 기적-행복한 나눔 [2020/12/01] 
·건국대, 12월 5일 계열별로 나눠 첫 논술 시험 진행 [2020/12/0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