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11-25 14:25:37  |  수정일 : 2020-11-25 14:25:30.600 기사원문보기
태백시 지역화폐 '탄탄페이 발행액 300억 조기 달성'
류태호 시장이 시청내 커피숍에서 탄탄페이로 결제하고 있다. 쟈료사진(사진제공=태백시청)
류태호 시장이 시청내 커피숍에서 탄탄페이로 결제하고 있다. 쟈료사진(사진제공=태백시청)

(태백=국제뉴스) 김희철 기자 = 올해 4월8일 출시한 태백시 카드형 지역화폐 '탄탄페이' 발행액이 300억 원을 돌파했다.

태백시는 당초 100억을 목표로 추진하였으나, 출시 5개월 만에 목표치를 초과 달성함에 따라 행정안전부 및 강원도와 협의하여 250억까지 상향해 국비 지원금을 확보운영해왔다.

그러나 최근까지 발행액이 지속 증가함에 따라, 시는 시비를 추가 편성해 12월1일부터 잔여 예산 소진 시까지 월 한도액을 50만 원으로 조정하기로 했다. 단, 인센티브 10%는 기존대로 유지한다.

태백시는 당초 목표 대비 300% 이상을 초과하는 양적인 성과를 거두었으나, 질적인 면에서는 지나치게 인센티브에 매몰될 우려가 있다고 판단, 지역화폐 도입 취지를 잘 살릴 수 있는 '탄탄페이 캐치프레이즈 공모전'을 지난 23일부터 12월9일까지 개최한다.

소비자와 상인 간 상호 배려와 존중의 미덕 속에 지역공동체 및 지역경제 활성화의 매개체가 될 수 있는 캐치프레이즈를 찾고 있다. 주제를 함축적으로 잘 표현하고, 문장 자체로 임팩트(impact)를 줄 수 있어야 한다.

류태호 태백시장은 "올해는 특히나 코로나19로 모두가 더욱 힘든 시간을 보냈는데, 탄탄페이 출시가 가정 및 지역경제에 다소나마 도움이 되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꾸준히 사랑받는 탄탄페이가 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태백시는 2021년 탄탄페이 운영을 위한 국비 인센티브 확보를 위해 발행금액 500억을 신청하였으나, 정부 협의 과정에서 240억으로 축소 조정되어 국비 19억2천만 원과 시비 4억8천만 원 등 24억 원을 확보하게 된다.

올해 발행 추세를 고려하면, 내년에는 인센티브 지급 월 한도액이 50만 원으로 운영될 전망이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윤도현 사과, 콘서트 당시 무슨 일이... [2020/11/24] 
·대구광역시 동구 신암동 새마을금고 A지점에서 칼부림 사건 발생...2명은 심정지 상태 [2020/11/24] 
·여·야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에 대한 심사 시작 [2020/11/25] 
·라이관린 사과글 보니... [2020/11/25] 
·[企劃] ''성과 빛났다" 박준배 김제시장, '시민 맞춤' 교통행정,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복지' 실현 [2020/11/2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