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4-01 02:20:20  |  수정일 : 2020-04-01 02:21:51.630 기사원문보기
영등포구, 여의도에 이어 안양천 봄꽃길 전면 통제…
▲ 3.30.(월) 안양천 봄꽃길 현장을 살피러 나선 채현일 구청장.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영등포구가 1일부터 10일까지 안양천 제방 산책로 출입을 전면 통제하며 '봄꽃 거리두기'를 이어간다.

안양천 제방 산책로는 여의도와 더불어 지역 내 벚꽃 개화 명소로서 많은 상춘객들이 매년 이곳을 찾고 있으며, 평상시에도 가벼운 조깅과 산책 등을 즐기는 장소다.

구는 영등포 여의도 봄꽃축제 취소 및 여의도 봄꽃길 전면 통제에 이어 올해도 상춘객들의 발길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안양천 산책로에 대한 선제적 조치에 나섰다.

구는 1일부터 10일까지 안양천 제방 산책로 중 신정교에서 양평교에 이르는 3.2km 구간에 대해 출입을 통제한다.

▲ 영등포구는 4.1.~4.10.기간 안양천 제방 산책로 벚꽃길을 전면 통제한다.
해당 구간 내 벚꽃길 주요 진입로에는 출입통제를 알리는 현수막 및 차단펜스가 설치된다. 또한 주요 진입로에 배치된 안전요원이 통제구간을 상시 순찰하며 행락객의 출입을 막고 기초질서를 유지한다.

구는 안양천 제방 산책로에 설치된 화장실, 운동기구 등 주요 공공시설물을 방역소독하고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등 지속적인 방역조치에 힘쓰고 있다. 출입 통제 기간(4.1.~4.10.) 동안 제방 산책로 내에 위치한 화장실 2개소는 임시 폐쇄된다.

한편, 여의도 봄꽃축제와 더불어 매년 개최하던 지역 봄맞이 축제인 '신길6동 벚꽃축제'와 '양평1동 벚꽃축제'도 올해는 열리지 않게 됐다.

▲ 영등포구는 신길벚꽃거리에서 열리는 '신길6동 벚꽃축제' 또한 취소, 4.1.~4.10.기간 동안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신길6동 신길벚꽃거리에는 축제 취소 안내 현수막이 게첨되고 4월 1일부터 10일까지 민관경 협치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진행하며 상춘객의 출입을 통제할 예정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여의도 봄꽃길 전면 폐쇄에 이어 안양천 봄꽃길도 출입통제하고, 신길6동과 양평1동 벚꽃축제 또한 취소한다"라며,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한 '봄꽃 거리두기'에 구민분들의 양해와 동참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비디오스타, 춘자가 나타났다? [2020/03/31] 
·엠바고 뜻은? 아직 발표 안됐는데... [2020/03/31] 
·송혜교 기증, 비용은 전액 부담? [2020/03/31] 
·여수시청 홈페이지 보니... '여수 코로나 확진자 공개' [2020/03/31] 
·붐 임대료, 코로나 고통 함께 하고자.. [2020/03/3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