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12 18:51:46  |  수정일 : 2020-07-12 18:51:09.550 기사원문보기
이동준, ‘클레멘타인’ 실패는 시티븐 시걸 탓?…“재개봉하고 싶다”

[이투데이 한은수]

배우 이동준의 영화 ‘클레멘타인’이 화제다.

12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 이동준은 ‘클레멘타인’의 흥행 참패로 52억원을 날린 사연을 전한다.

‘클레멘타인’은 2004년 개봉한 영화로 이동준과 시티븐 시걸이 주연을 맡았다. 특히 이동준은 자신의 돈 50억을 투자하며 영화에 대한 열의를 보였으나 최종 관객 약 6만 명을 기록하며 흥행에서 참패했다. 이동준이 회수한 투자금은 고작 2억이었다.

이동준은 한 방송에 출연해 “시티븐 시걸이 출연을 허락하지 않았다면 좋았을 것이다. 그랬다면 영화를 만들지 않았을 거다”라며 “시티븐 시걸을 너무 믿었다”라고 털어놨다. 당시 시티븐 시걸은 20분 출연하며 약 12억의 출연료를 받았다.

이동준은 “돈을 모두 날리고 그 돈을 다시 벌기 위해 미사리에서 무지하게 노래를 불렀다”라며 “개인적으로 재개봉하고 싶다. 본 사람이 너무 없다”라고 안타까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이동준의 ‘클레멘타인’ 흥행 참패 사연은 12일 오후 8시 20분 채널a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일민 누구? 父 이동준→배우 활동→미스터트롯 출연까지…“상위 1% 될 것”
'뮬란', 연기 검토…美 코로나19 재유행에 개봉 또 미뤄질까
나야 리베라 누구? 할리우드 유명 배우…호수서 수영 중 실종 ‘어쩌나’
‘연애의 참견3’ 훈남 셰프 누구길래?…sns 스타와 연애 프로까지 ‘눈길’
이민웅 누구?…홈쇼핑계의 박보검·남자 쇼호스트 연봉 1위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