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6-05 18:26:18  |  수정일 : 2020-06-05 18:28:30.327 기사원문보기
정재훈 사망, 그는 누구?…인디밴드 '모노폴리' 멤버·향년 33세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가수 정재훈이 사망했다.

측근에 따르면 정재훈은 지난 3일 사망했다. 향년 33세.

고인은 5일 발인을 마치고 영면에 든 것으로 전해졌다.

사인은 암이다. 정재훈은 암 선고를 받고, 3년간 투병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재훈은 지난 4월에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근황 사진을 직접 올리며 "천천히 조금씩 회복중~난 할수있다~이겨낸다~!!"라고 회복 의지를 나타낸 바 있다.

한편 정재훈은 밴드 모노폴리 보컬 출신으로 2007년부터 2014년까지 7년간 밴드 활동을 하면서 대표곡 '강릉가고 싶어', '마리아', '너의 나'로 언더그라운드에서는 두터운 팬층을 자랑했다.

[관련기사]
모델 출신 배우 박지훈, 위암 투병 중 사망…'시카고 타자기' 출연, 감초 역할 '톡톡'
곽정은 심경, 美 외삼촌 코로나19로 사망…“삶은 아름답고 허무하다”
흑인사망 시위 놓고 갈라진 ‘소셜미디어 양대 산맥’ 페이스북-트위터
천안 계모, 가방에 의붓아들 7시간 가둬…아이는 끝내 사망
천안 계모, 9세 소년 결국 사망…친부, 아들 학대 관여 정황은? "조사中"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