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2-06 11:41:35  |  수정일 : 2019-12-06 11:41:40.343 기사원문보기
요요미, '미스트롯' 통편집 딛고 송가인 어깨 나란히…"행사에선 통한다"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가수 요요미가 '미스트롯'의 굴욕을 뒤로 하고 송가인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

오는 10일 충북 제천시에서 열리는 '2019송년음악회' 무대에 트로트 가수 요요미가 출연한다. 해당 공연에는 송가인과 김나희, 김양 등 '미스트롯' 출연자들이 대거 무대에 오를 예정이어서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요요미가 이날 공연 무대에 서는 건 최근 인기가 급상승하고 있는 그의 주가를 방증하는 지점이다. 특히 요요미는 tv조선 ' 미스트롯' 출연 당히 1차 경연에서 탈락하며 '통편집'의 아픔을 겪은 바 있다. 이후 유튜브 활동에 집중하며 인지도를 높여 온 게 빛을 발하게 된 셈이다.

한편 요요미는 올해 나이 26세로 앳된 얼굴과 간드러지는 목소리가 매력인 가수다. 특히 50~60대 팬덤을 보유해 '아저씨들의 아이유'라는 수식어를 갖고 있기도 하다.

[관련기사]
‘가요무대’ 요요미 누구? 트로트 가수 父 영향받아 가수 데뷔…걸그룹 외모 ‘눈길’
요요미, 요염 연기에 “별의별 욕 먹어”… 김구라도 인정한 멘탈
요요미, 이경규만 몰랐던 인기…대세 송가인과 나란히·장윤정급 극찬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