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2-06 00:40:39  |  수정일 : 2019-12-06 00:43:29.437 기사원문보기
김원효김밥, 홍보도 필요 없는 맛집…운영 3년 만에 전세 빚 갚아 ‘어디길래?’

[이투데이 한은수]

개그맨 김원효가 운영 중인 김밥집이 화제다.

6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김원효가 출연해 아내 심진화와 운영 중인 김밥집 성공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김원효는 “우연히 하게 된 사업이다. 연예인들이 많이 찾아줘서 장사에 도움이 많이 된다”라며 “유노윤호가 왔었고 차승원, 방탄소년단도 자주 온다. 최근엔 강하늘이 왔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김원효가 3년째 운영 중인 김밥집 ‘마녀김밥’은 여의도와 삼각지 등 5개의 직영점을 운영 중이며 ‘생활에 달인’에도 출연할 만큼 맛집으로 꼽힌다.

심진화는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김밥집 아주 잘 되고 있다. 굳이 홍보하지 않아도 잘된다”라고 자부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해당 김밥집에 성공하며 결혼 당시 허경환에게 빌린 돈은 물론 전세 빚까지 모두 갚았다고 알려져 놀라움을 안기기도 했다.

[관련기사]
'아빠본색' 심진화 오열, 시험관 시술 위해 난자 채취 "너무 아프다"
'심진화♥' 김원효, "턱 깎아라" 악플에 "내가 뭘 그리 잘못했나" 심경 토로
김원효 부친상 속 미담…심진화 향한 배려, "며느리 대신 ○○라고"
김원효 심진화, 오늘(14일) 부친상·시부상…'슬픔 속 빈소 지켜'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