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1-17 18:17:08  |  수정일 : 2019-11-17 18:17:29.483 기사원문보기
유퉁, 나이 63세에 8번째 이혼…첫 결혼은 19살 ‘2살 연상’ 아내와 3번 이혼

[이투데이 한은수]

배우 유퉁이 8번째 이혼 소식을 전했다.

최근 유퉁이 32세 연하 아내와 이혼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두 사람은 2010년 만나 10년간 사실혼 관계를 이어왔지만 최근 이혼했다.

유퉁이 8번째 아내인 몽골인 모이 씨와 결혼한 것은 2017년. 하지만 모이 씨가 2년 전 몽골 현지 남성과 재혼한 사실이 드러나며 사실혼 관계를 정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퉁은 1957년생으로 올해 나이 63세다. 19세이던 1975년 2세 연상의 여성과 첫 결혼을 했지만 3번의 이혼과 재혼을 반복했다.

이후 1995년 15세 연하의 비구니 스님과의 네 번째 결혼을 했지만 3년 만에 이혼했다. 2000년에는 20세 연하의 일반인과 다섯 번째 결혼을 했으며 역시나 3년 만이 이혼했다.

여섯 번째 결혼은 약 1년 뒤인 2004년 kbs ‘도전 지구탐험대’에서 만난 29세 몽골인 여성이었다. 이 결혼 역시 오래가지 못했다.

수만은 여성을 거쳐 2010년 만난 모이 씨는 32세 연하의 몽골인이었다. 당시 모이 씨와 결혼을 앞둔 유퉁은 “이번이 마지막 결혼”이라며 “이혼하게 되더라도 더 이상 결혼하지 않고 혼자 살 것”이라고 밝혔지만 결국 이혼의 길을 걷게 됐다.

한편 유퉁은 모이 씨와의 사이에 태어난 딸 미미의 학비를 지원하는 건 물론, 현지 주택과 아파트도 위자료 명복으로 전 부인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다만 본인이 딸을 키우기 위해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62살 유퉁, 29살 女 파경…"결혼한 해 다른남자 만나" 양육권 주장
"완벽한 결혼은 없다"…호란, 이혼 有경험자의 동거-비출산 소회
김나영 이혼 후 평창동 대저택 떠났다, 드라마 때문에 선택했다?
빌 게이츠, 베이조스 제치고 2년 만에 ‘세계 최대 부호’ 탈환
선우은숙, 이영하와 이혼 후 괴소문으로 곤혹…재벌과 재혼설 “대인기피증까지 왔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