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0-17 23:19:55  |  수정일 : 2019-10-17 23:22:22.377 기사원문보기
유승준, 시민권 취득은 911테러 때문?…병역비리 의혹에 “죄송하다” 또 사과

[이투데이 한은수]

유승준이 또 한 번 병역 기피 의혹에 대해 사과했다.

17일 방송된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는 특권층 병역 비리에 대해 다루며 유승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날 유승준은 “약속을 지켰어야 했고, 여러분께 먼저 말씀드리고 설명 드렸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해 죄송하다”라며 “선택권이 있다고 생각했다. 시민권 취득으로 쏟아지는 비난은 일시적일 거라 생각했다. 시간이 지나면 괜찮아질 줄 알았다”라고 당시 속내를 전했다.

특히 유승준 부친은 “우리의 시민권을 취득하는 선택으로 쏟아지는 비난이 일시적이라고 생각했고, 시간이 지나면 괜찮아질 거라고 생각했다”라며 “911테러 이후 이민 수속 관련 정책이 다 폐지가 됐다. 그래서 더 아들을 이 길로 몰았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이민 전문 변호사는 “911테러가 워낙 엄청난 사건이라 영향을 미친 건 사실이다. 하지만 공식적으로 제재를 받은 건 아니다”라며 “군 복무 자체 때문에 미국의 시민권을 취득할 수 없다는 맞지 않는 이야기”라고 선을 그었다.

[관련기사]
유승준, '아는 기자'의 배신…"軍 유도신문에 확대해석 기사화"
유승준 "군대 간다고 말 안해"→"韓 활동 절대 포기 않겠다"…심경글 논란
‘한밤’ 유승준, “한국이 그립다” 눈물…영리 활동·세금 해택 등 직접 털어놓는 오해와 진실
유승준 측 “병역기피 아니었다…국가권력 행사 한계가 핵심”
유승준 도끼 친분 과시→유튜버 선언?…"피할 수 없다면 즐겨라"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