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6-06-07 07:56:23  |  수정일 : 2016-06-07 08:24:02.400 기사원문보기
'동상이몽' 정시아 닮은꼴 여고생, 자매 중 미모 원탑 "매일 길거리에서 번호를…"

[이투데이 유정선기자]

'동상이몽' 정시아 닮은꼴 여고생이 눈길을 사고 있다.

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서는 다섯 자매 중 빼어난 미모를 자랑하는 넷째 딸의 사연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넷째 딸 다롬 양에게 언니들은 물 심부름은 물론, 양말 벗기기 등 허드렛일을 시켰다. 유독 다롬 양에게 심부름을 많이 시키는 이유를 묻자 언니들은 "멍청하게 다 해주니까 이렇게 시키는 것 같다"며 놀려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다롬 양이 정시아를 닮았다는 출연진의 반응에 정시아 역시 "나의 고등학교 시절을 보는 것 같다. 정말 닮았다"고 인정해 눈길을 샀다.

이에 다롬 양은 "매일 길거리에서 번호를 물어보는 정도"라며 "친구들이 내 옆에서 사진 찍는 것을 꺼려한다"고 말하며 부끄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날 '동상이몽'에서는 '콩쥐 여고생' 사연 외에도 캠핑 중독 아빠 사연이 전파를 타 관심을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캠핑에 빠진 아빠는 가족들의 불평에도 "왜 불만인지 모르겠다"고 말해 가족들의 분노를 자아냈다.

[관련기사]
‘동상이몽’ 언니들에게 치이는 넷째 딸 사연…“멍청해서 다 해준다”
[포토] '3당 원내수석부대표의 동상이몽?'
'동상이몽' 울릉도 모델 소년 유민 근황 "이선진 교수 초대 받아 모델 특훈"
'동상이몽' 김흥국, 행사 엄마에 '곡선물' 성사시켰다 "내가 책임지겠다"
'동상이몽' 갑질 사장 딸 "엄마 이제 편해요"vs"여전해"…갈등 '팽팽'


loading...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