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뉴스와이어] 최초 작성일 : 2020-08-06 11:41:00  |  수정일 : 2020-08-06 11:48:06.557
Crocus Technology, 2세대 XtremeSense™ TMR 2D 각도 센서 발표
혁신적인 XtremeSense™ 터널자기저항(TMR) 센서 공급 업체인 Crocus Technology가 2차원(2D) 각도 센서로 저잡음 성능을 통해 고해상도 측정이 가능한 CT310 센서를 발표했다. CT310은 2018년 발표된 CT300의 다음 세대 제품이다.

CT310은 Crocus가 특허를 획득한 XtremeSense™ TMR 2D 기술을 사용해 개발됐다. 이 기술은 시장이 요구하는 조건에 충족시킬 수 있도록 광범위한 자기장, 온도, 전압에서 각도 오차가 매우 낮고 안정성이 뛰어나며 높은 수준의 성능을 구현한다.

이번 제품은 2개의 풀 브리지 저항기 네트워크로 구성됐으며 20mT부터 90mT 범위에서 작동한다. 이를 통해 각도 오차를 0.25° 안으로 줄일 수 있으며 영하 40°C부터 영상 150°C까지 넓은 온도 범위에서 보정이 가능하다. CT310은 end-of-shaft 혹은 side-of-shaft 구성에서 사용할 수 있고 고주파 반응성이 매우 높으며 전류 소비량은 250μA 이하다.

잭 데이리(Zack Deiri) Crocus Technology 사장 겸 CEO는 “Crocus의 XtremeSense TMR 2D 기술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CT310은 강력한 각도 위치 센서로 경쟁사 기기보다 정확성, 해상도, 전력 소비량, 온도와 자기장 노출 시 확실성 측면에서 우위에 있다”며 “CT310의 고감도 (400mV/V) 성능을 통해 설계자들은 증폭기 등 외부 부품 없이 각자의 시스템 내에서 기기를 활용해 전반적인 솔루션 비용을 낮출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기존의 광학, 기계 기술을 대체하는 자기장 인코더 애플리케이션용으로도 매우 적합하다”며 “CT310은 비접촉 각도 센싱 솔루션으로 드론, 전동기 제어, 로보틱스, 백색 가전, 자동차 분야 애플리케이션에 활용될 수 있다. Crocus는 디지털, 아날로그 출력이 가능하고 사용이 간편한 평가 보드를 제공해 고객들이 제품 평가를 손쉽고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덧붙였다.

CT310은 웨이퍼·품질 보증 금형(KGD) 8-리드 TSSOP 패키지와 초저프로파일 소형 폼팩터 8-리드 DFN, 2.00x2.00x0.45㎜ 패키지로 나온다. 샘플은 현재 이용 가능하며 2020년 9월부터 양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Crocus Technology 개요

Crocus Technology는 자체 개발한 TMR 센서 기술인 XtremeSense™ TMR을 바탕으로 첨단 자기센서를 개발, 공급하는 기업이다. Crocus의 혁신적인 자기센서 기술은 고정확성, 고해상도, 안정적 온도 성능, 저전력 소비를 요구하는 사물인터넷(IoT), 스마트 기기, 산업, 소비재, 의료, 자동차 전자 애플리케이션 기능을 크게 향상시킨다. MLU는 또한 가전제품에 사용되는 임베디드 메모리 솔루션을 대상으로 높은 속도와, 저전력, 내구성을 공급한다. Crocus는 미국 산타클라라에 본사를 두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http://www.crocus-technology.com 에서 확인할 수 있다.

(C) 2020 Crocus Technology International Corp. 제반권리 당사보유. Crocus Technology와 XtremeSense 및 이를 결합한 단어들은 Crocus Technology Inc.와 Crocus Technology SA가 보유한 등록상표다. 다른 이름들은 정보 제공 차원에서만 언급되며 다른 소유주가 보유한 등록상표일 수 있다.

출처:Crocus Technology
언론연락처: Crocus Technology Wayne Seto +1-408-380-8316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