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4-01 08:06:31  |  수정일 : 2020-04-01 08:09:25.833 기사원문보기
“제약ㆍ바이오, 백신 개발 착수 소식만으로 기업가치 상승 연결 섣불러”-키움증권

[이투데이 고대영 기자]

키움증권은 1일 제약ㆍ바이오 종목들이 코로나 테마로 급등하는 추세임에도 펀더멘털 확인이 중요하다고 분석했다.

허혜민 연구원은 “수많은 업체들이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개발에 착수하는 것이 알려지면서 코스닥 제약지수는 주가 회복을 넘어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며 “여기에 공매도 금지와 저금리로 유동성이 풍부해지면서 밸류에이션 없이 기업가치를 판단해야 하는 바이오는 수급적으로도 유리하다”고 말했다.

다만 “기본 체력없이 상승한 테마주는 향후 이슈가 잠잠해지면 급락으로 이어질 수 있으며, 분석이 쉽지 않아 투자 판단에 혼동을 줄 수 있다”며 “치료제와 백신 개발 착수 소식만으로 기업가치 상승으로 연결 짓기엔 아직 섣부르다”고 판단했다.

허 연구원은 “개발 인력이 코로나19 치료제 및 백신 개발에도 투입되면 기존 개발하던 프로젝트의 집중도가 분산되며 정부 연구개발 자금 조달 없이는 직접 개발비 투자를 해야 한다”며 “전 세계적으로 200개 익상의 코로나19 관련 임상 프로젝트가 진행되는 등 개발 경쟁이 점점 치열해지고 있어 단순 치료제 개발이 바로 수익성으로 이어진다고 보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로나19 사태 완화 국면 이후에 제약바이오 산업의 펀더멘털을 놓고 판단할 준비를 해야한다”고 덧붙였다.

이러한 가운데 다가올 2분기 학회 모멘텀은 유효할 것으로 내다봤다.

허 연구원은 “aacr 초록과 asco 초록의 5월 중순 발표가 예상돼 다수의 항암제 파이프라인 공개 및 데이터 발표가 기대된다”며 “학회 외에도 기술 수출 소식이 이어진다면 관련 기업의 신약 가치 상승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전망했다.

[관련기사]
[단독] 텔콘rf제약, 코로나19 치료제로 임상 중인 클로로퀸 생산 개시
[출근길] 국내 주유소 휘발유 가격 1300원대 진입·오늘부터 소비쿠폰 지급·텔콘rf제약 '코로나19' 치료제 생산 외 (경제)
한국유나이티드제약, ‘희망이음 프로젝트’ 산업통상부 장관 표창
일동제약, 독일 에보텍과 신약 개발 제휴…임상 진입 가속
[bios]일동제약-獨에보텍, "당뇨신약 글로벌 임상진입 협력"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