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10-22 04:04:12  |  수정일 : 2020-10-22 05:55:40.357 기사원문보기
3분기 건설사 근로자 사망사고 동부건설 1위→징벌적 점검

(세종=국제뉴스) 김영명 기자 = 국토교통부는 "3분기 동안 가장 많은 사망사고가 발생한 대형 건설사는 동부건설"이리며 "해당 기간 동안 3명의 건설근로자가 사망했다"고 밝혔다.

동부 건설은 지난, 7월 30일 '대구 메리어트 호텔 및 서비스드레지던스 신축공사' 건설현장에서 기존 조적벽 해체작업 과정에 조적벽이 무너지면서 작업자를 덮쳐 근로자 1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그리고, 9월 2일 또다시 '평택고덕 A-1BL아파트건설공사(6공구) 현장'에서 작업 중이던 부부 근로자 2명이 지상 6층 높이에서 건설용 리프트와 함께 추락해 사망하는 등 총 3명의 근로자가 사망했다.

이 밖에도, 대림산업, GS건설, 포스코건설, 대우건설 등 11개 대형건설사의 건설현장에서 각 1건의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특히, GS건설의 경우 지난 2분기 동안에 3건의 사망사고가 발생했는데 8.18 또 다시 '계양1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건설현장에서 1명의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대우건설과 한신공영의 경우에도 2분기에 각 1건의 사망사고가 발생한데 이어 3분기에도 1건의 사망사고가 발생했다.

3분기 중 가장 많은 사망사고가 발생한 발주청은 한국토지주택공사, 국가철도공단(구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수자원공사, 대구광역시 등 4개 기관이며 각 2명의 사망사고자가 발생하였다.

국토부는 "앞으로 사망사고가 발생한 기업을 대상으로 집중점검 하는 '징벌적 현장점검'을 꾸준히 실시하겠다"며 "이와 함께 업계가 선제적으로 안전사고를 예방하도록 유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류효영 활동명변경, 이유는... [2020/10/21] 
·호반건설 5천8백억 규모 공공택지 전매거래,친분·거래관계 등 동원한 사전공모 가능성 있어 [2020/10/21] 
·혜리 하차, 마지막 방송은 언제? [2020/10/21] 
·JYP 공식입장 들어보니... [2020/10/22] 
·[속보] 브라질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임상 시험 자원자 사망" [2020/10/22]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