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26 06:34:05  |  수정일 : 2019-08-26 06:33:08.057 기사원문보기
성남시청 너른못 앞 30~31일 ‘달빛 영화관’으로 변신
(성남=국제뉴스) 이형노 기자 = 성남시청 너른못 분수대 앞 광장이 오는 8월 30일과 31일 늦여름밤 '달빛영화관'으로 변신해 시민을 맞는다.

▲ 사진=지난해 8월 성남시청 노천극장에서 시민들이 '라라랜드'를 보고 있다.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야외무대에 대형스크린(12m*6m)을 설치해 오후 7시 30분부터 약 2시간 동안 노천극장 무료 영화 상영 행사를 2차례 연다.

행사 첫날은 휴먼 코미디 '아이 캔 스피크', 둘째 날은 애니메이션 '코코'를 상영한다.

영화를 보려는 시민은 별도 예약 절차 없이 상영 시간에 맞춰 돗자리 등을 가지고 성남시청으로 오면 된다.

성남시는 최근 4년간 모두 11차례의 야외 영화 상영 행사를 열어 모두 7400명(회당 평균 672명)의 가족 단위 시민이 시청 노천극장을 찾았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일로 만난 사이' 이효리, 진지한 부부관계 고민…"설레는 감정 사라져" 공감 포인트多 [2019/08/25] 
·박기량 비키니, "벗고 춘다는 오해…미성년자 성희롱까지" 몸매만 보는 사람들의 시선 [2019/08/25] 
·송중기·송혜교, 불과 2월까지 신사동 맛집 데이트 목격…"3월께 불화 촉발?" [2019/08/25] 
·변상욱 수꼴+부모 비하 발언에 상대방 분노 "가족 조롱하고 짓밟았다" 거세지는 갈등 [2019/08/25] 
·[띠별/생년월일 오늘의 운세 무료보기] 2019-08-25 (음력 2019/07/25) [2019/08/2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