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3-19 07:39:50  |  수정일 : 2013-03-19 07:44:57.913 기사원문보기
친밀감있는 ‘다문화 어울림교육’으로 창의지성인 육성
(아시아투데이= 김주홍 기자 ju0047@naver.com)


수원/아시아투데이 김주홍 기자 = 경기도교육청(교육감 김상곤)은 다문화가정 학생 및 학부모 교육지원 사업으로 교육복지를 실현하고 지역 다문화교육을 활성화하기 위해, 다문화거점학교 32교(초 24교, 중등 8교)를 선정하고, 18일 오후, 북부청사 제1회의실에서 선정교 교감 및 담당자 연수를 개최했다.

이날 연수에서는 파주 봉일천고와 부천 계남초 등 2012년 거점학교의 운영 사례 및 우수 프로그램을 공유하고, 한국어(ksl) 교육과정 연수와 질의응답, 2013년 학교별 거점학교 운영 계획서 컨설팅과 사업내용 수정 보완 작업을 진행했다.

친밀감있는 다문화거점학교 운영교에서는 지역사회와 연계하여 학생?학부모 대상으로 다문화 이해교육을 실시했다.

다문화가정 학생을 위해 한국어 문화 이해 교육을 하고, 자아정체성 확립, 자긍심 함양, 학교 적응력 및 학력 향상을 도모하며, 학부모에게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다문화거점학교의 주요 운영 프로그램은 한국어?이중언어강사 및 상담교사 등을 활용한 한국어 교육, 이중언어 교실 및 학부모 한국어 프로그램, 다문화가정 학생의 기초학습능력 신장 맞춤형 방문지도와 교육상담, 방과후와 주말 이용 맞춤형 다문화 이해수업, 어울림 다문화 캠프 운영, 지역 사회와 함께 하는 다문화 공동체 교육활동 등이다.

경기도교육청 북부청사 민주시민교육과 관계자는 연수 인사말에서 “지역여건에 맞는 특색있는 계획을 수립하고 거점학교로서 다문화교육 프로그램을 충실하게 준비하여 다문화학생 교육지원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도교육청은 행?재정적 지원 및 컨설팅으로 다문화전담코디네이터와 이중언어강사 등 다문화교육 전문 인력을 지원, 찾아가는 교육활동과 함께하는 어울림 프로그램 등이 내실있게 운영되도록 할 예정이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교육/취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