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국에너지신문] 최초 작성일 : 2020-03-24 16:27:09  |  수정일 : 2020-03-24 16:28:57.270
한난, 코로나19 확산 국민고통 분담

한국지역난방공사 경영진이 코로나 19관련 긴급회의를 주재하고 있다[한국에너지신문] 한국지역난방공사는 24일 황창화 사장 주재로 열린 비상대책본부 회의에서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임원들이 올해 연봉 10% 수준인 9천400만원을 반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급여반납은 공기업 최초로 시행하는 것으로 공공기관의 국민 고통분담과 사회적 책임이행 확산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반납된 재원은 코로나 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위해 활용할 방침이다.

아울러 한난은 소상공인이 포함된 업무용 사용자와 유치원, 어린이집의 열 요금을 3개월 분할납부하는 방안도 집단에너지협회와 논의해 추진할 예정이다.

한난은 코로나 19 극복에 동참하고자 지난 2월에 수립한 '경제 활성화 종합 지원 대책'에 따라 본사 및 19개 전 사업소 임직원이 우한 교민을 따뜻하게 품어준 아산ㆍ진천ㆍ이천지역 특산품을 구매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앞장서왔다.

<저작권자 ⓒ 한국에너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