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TN] 최초 작성일 : 2020-07-02 15:57:14  |  수정일 : 2020-07-02 15:54:17.800 기사원문보기
前 빌라 감독, "그릴리쉬, 맨유에 필요한 선수...이미 서명 마쳤을 것"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아스톤 빌라 감독을 역임했던 팀 셔우드가 잭 그릴리쉬(24)는 이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의 이적을 결정했다고 전망했다.



셔우드는 2일(한국시간)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프로그램에 출연해 "그릴리쉬는 맨유에 필요한 선수다. 이미 서명을 마쳤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확신했다.



이어 "그릴리쉬는 아스톤 빌라에 남으면 안 된다. 경력을 발전시키기 위해 이적을 선택해야 한다. 이미 맨유 이적 계약서에 서명을 한 것 같다"고 강조했다.



그릴리쉬는 이번 시즌 아스톤 빌라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다. 소속팀은 강등권 싸움을 하고 있지만, 본인은 매 경기 뛰어난 활약으로 많은 팀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나이는 어리지만, 팀의 주장직을 수행하고 있고 9골 6도움으로 팀이 필요할 때 존재감을 선보이고 있다.



국적도 영국이다. 여러모로 활용 가치가 높다고 판단한 많은 팀들이 군침을 흘리고 있고, 맨유가 가장 적극적으로 움직이고 있다.



특히,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그릴리쉬 영입을 갈망하고 있고, 계속해서 팀에 의사를 전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뉴시스/AP



sports@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반진혁 기자 / sports@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