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10-13 19:01:37  |  수정일 : 2019-10-13 19:00:38.460 기사원문보기
'업셋' 소프트뱅크, 3년 연속 재팬시리즈 진출…이마미야 '3홈런'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소프트뱅크가 이마미야 켄타의 홈런 세 방에 힘입어 재팬시리즈 진출에 성공했다.



소프트뱅크는 13일(한국시간) 일본 사티아마의 메트라이프돔에서 열린 2019 일본프로야구(NPB) 클라이맥스 시리즈(CS) 파이널 스테이지에서(FS) 세이부 라이온즈와 맞대결에서 9-3으로 승리했다.



세이부를 상대로 4연승을 거두며 '업셋'에 성공한 소프트뱅크는 3년 연속 재팬시리즈 진출에 성공했다. 지난해와 같은 시나리오였다. 정규 시즌 우승은 세이부에 내줬으나, 파이널 스테이지의 단기전에서 강한 면모를 보여준 것.



선취점은 소프트뱅크의 몫이었다. 0-0으로 팽팽한 3회초 1사 주자 없는 강누데 이마미야 켄타가 상대 선발 혼다 케이스케의 2구째 한가운데 슬라이더를 받아때려 좌측 담장을 넘기는 솔로홈런을 터뜨려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이어 소프트뱅크는 4회초 선두타자 유리스벨 그라시엘이 혼다의 2구째 141km 직구를 받아때려 솔로포를 터뜨렸고, 1사 1루에서 카이 타쿠야가 1타점 2루타를 터뜨려 3-0까지 달아났다.



소프트뱅크의 선발 릭 밴덴헐크는 1사 3루의 위기에서 4회말 야마카와 호타카에게 희생플라이, 5회말 에르네스토 메히아에게 솔로홈런을 허용해 턱 밑까지 추격을 당했다.



하지만 6회초 1사 2루의 득점권 찬스에서 이마미야가 투런포를 작렬시켜 다시 점수차를 벌렸다. 소프트뱅크는 6회말 바뀐 투수 이시카와 슈타가 선두타자 야마카와 호타카에게 홈런을 허용했지만, 7회초 하세가와 유야와 이마미야가 각각 1타점씩을 뽑아냈고, 9회초 이마미야가 승부에 쐐기를 박는 투런홈런을 터뜨려 9-3으로 승리했다.



사진=소프트뱅크 호크스 SNS 캡처



absolute@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박승환 기자 / absolute@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