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0-12-20 16:46:16  |  수정일 : 2010-12-20 16:47:20.277 기사원문보기
李대통령 "분단국가서 영토방위 군사훈련은 당연"
(아시아투데이= 신대원 기자 shindw@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신대원 기자] 이명박 대통령은 20일 군의 연평도 해상 사격훈련과 관련, "군사적으로 대치하고 있는 분단국가에서 영토방위를 위해 군사훈련을 하는 것은 주권국가로서 당연한 일"이라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임태희 대통령실장으로부터 상황 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고 "여기에는 누구도 개의할 수 없다. 훈련이 끝난 후에도 북한의 도발에 대비해 만반의 대응태세를 갖춰주기 바란다"고 밝혔다고 홍상표 청와대 홍보수석이 전했다.

홍 수석은 "이 대통령은 사격훈련 종료 보고를 청와대 본관에서 받았고, 거의 말은 하지 않았으나 대단히 단호한 표정, 의지를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부처 업무보고 중간에 해상 사격훈련에 대한 상황 보고를 받았으며 훈련 전 청와대 지하벙커에 있는 국가위기관리센터를 방문했다.




{ ⓒ '글로벌 석간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청와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