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9-25 10:59:04  |  수정일 : 2020-09-25 10:55:50.747 기사원문보기
구로구, 코로나19 주거위기 가구에 긴급임시주택 지원
구로구, 코로나19 주거위기 가구에 긴급임시주택 지원(왼쪽부터 서울주택도시(SH)공사 김세용 사장, 이성 구청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홈앤쇼핑 김옥찬 대표이사)
구로구, 코로나19 주거위기 가구에 긴급임시주택 지원(왼쪽부터 서울주택도시(SH)공사 김세용 사장, 이성 구청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홈앤쇼핑 김옥찬 대표이사)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코로나19 주거위기 가구에 긴급임시주택 지원 사업을 펼친다.

구로구는 "코로나19 경제 위기로 임대료 체납, 노숙인 증가 등 주거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며 "주거위기 가구를 대상으로 긴급임시주택을 지원해 촘촘한 주거 안정망을 구축하고자 한다"고 25일 밝혔다.

구로구는 이를 위해 주거 상실 위기에 처한 5가구를 선정해 다가구, 원룸 등의 임대주택을 제공한다. 대상자별 복지 욕구에 맞는 맞춤형 정보와 서비스도 제공해 안정적 주거로의 이동을 돕는다.

입주 자격은 도시근로자 가구 월평균 소득 120% 이하인 구로구민으로 아동이 있는 가구가 우선 대상이다. 입주기간은 기본 6개월이며, 1회 연장으로 총 12개월까지 거주 가능하다.

구로구는 사업 추진을 위해 24일 구청 강당에서 서울주택도시(SH)공사(사장 김세용), 홈앤쇼핑(대표이사 김옥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과 '긴급임시주택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구로구는 주거위기 가구에 임대료·정보·서비스를 지원하고, 서울주택도시(SH)공사는 구로구에 매입임대주택을 유상으로 제공한다. 홈앤쇼핑은 후원금을 지원하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후원금 집행, 긴급임시주택 내 생활 집기 등을 맡는다.

구로구 관계자는 "주거위기 가구들이 안정적으로 주거지를 마련하고 자립할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은지 지각, 왜 늦었나? [2020/09/24] 
·김남길 출연확정, 함께 출연하는 배우는... [2020/09/24] 
·YG 신사옥 이전, 특별한 점은? [2020/09/24] 
·빅히트 법적대응, 무슨 일? [2020/09/25]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25일부터 지급 개시…구체 지원 대상·금액은? [2020/09/2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