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4-05 21:02:42  |  수정일 : 2020-04-05 21:01:57.077 기사원문보기
대전시,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나서
▲ 대전시가 오는 6일부터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가구에 대한 한시적 생활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대전시가 오는 6일부터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가구에 대한 한시적 생활지원에 나선다.

5일 대전시에 따르면 대전지역의 지원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5만 5,940가구로 지원예산은 국비 309억 원이다.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의 가구원수별 지급기준은 ▲ 기초 생계의료급여수급자 4인 가구 140만 원 ▲ 기초주거교육수급자차상위계층 4인 가구108만 원으로, 4개월분을 일시 지원한다.

한시생활지원 사업은 대전지역 내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선불카드로 지급되며 백화점대형마트 등의 사용은 제한된다.

또한 지역화폐로 지급이 가능해 위축된 지역의 소비여력을 높여 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게 활력을 줄 전망이다.

대전시 이현미 복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누구보다 어려움을 겪을 저소득층 가정에 경제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지역경제회복에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김서형 초상권, 말도 없이 가져다 쓰면.. [2020/04/04] 
·연상은 결혼, 청첩장 돌리다가 ‘울컥?’ [2020/04/05] 
·임영웅 출연하는 ‘음악중심’ 몇 시부터? [2020/04/04]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인물관계도, 한 번 보면 안다? [2020/04/04] 
·스윙스 경고,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2020/04/0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