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27 07:01:18  |  수정일 : 2020-03-27 07:01:55.670 기사원문보기
음성군, 코로나19 피해지원 세외수입 세제지원 나서
▲ 음성군청 청사 전경.(사진제공=음성군청)
(음성=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음성군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들을 위한 세외수입 세제지원을 실시한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 확진자 및 격리자, 확진자 방문에 따른 휴업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의료 ▲여행 ▲공연 ▲유통 ▲숙박 ▲음식업 등 직ㆍ간접적으로 피해를 입은 업체 등이며, 다만 사치성 유흥업소는 제외된다.

지원내용은 개별법령 등에 따라 최대 1년 내의 범위에서 △징수유예 △납부기한 연장 △분할납부 △체납처분(압류 및 공매) 유예 등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자는 피해사실을 입증할 수 있는 자료를 직접 첨부해 세외수입 고지서를 부과한 부서로 신청하면 각 부서별로 피해내용을 검토 후 지원여부를 결정해 안내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코로나19 바이러스 조기 종식을 위한 행정적인 지원과 동시에 피해 군민에게 실질적인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이경 시민구조, 당시 상황은? [2020/03/26] 
·환희 자필사과 편지 보니... '그 날 무슨 일이?' [2020/03/26] 
·영탁 공식입장 공개, 논란된 것은? [2020/03/26] 
·박지윤 사과, 사실과 다른 부분이... [2020/03/26] 
·권영국 정의당 경주시 국회의원 후보, 주요 공약 발표 [2020/03/2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