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3-18 11:47:18  |  수정일 : 2013-03-18 14:40:00.550 기사원문보기
심재철, 안철수-박원순 회동 “선거에 영향, 신중해야”
(아시아투데이= 최태범 기자 bum@asiatoday.co.kr)
심재철 새누리당 최고위원 /사진=뉴시스
   
아시아투데이 최태범 기자 = 심재철 새누리당 최고위원은 18일 서울 노원병 보궐 선거에 출마한 안철수 전 서울대 교수와 박원순 서울시장이 전날 회동을 가진데 대해 “선거를 앞두고 지방자치단체장의 지역구 사정에 관한 언급은 선거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만큼 극히 신중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심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박 시장이 ‘내가 시장이라 그곳(노원병) 상황을 잘 안다’고 한 것은 지역구 문제 해결에 대한 서울시 협조를 이끌어내는 능력을 과시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박 시장은 (안 전 교수에게) 야권전체를 보면서 포용력을 갖고 잘해달라고 당부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민주통합당과의 연대협력 가능성을 두고 언급한 것으로 해석이 된다”고 했다.

심 최고위원은 “안 전 교수의 애매하고 모호한 말은 여전하다”며 “낙하산으로 내려간 인사에 대한 유권자의 질문은 ‘여기 계속 살꺼냐’인데 이에 대해 ‘여기가 제 고향이 될 것’이라고 답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락을 떠나 계속 살면서 고향으로 삼을지 언행이 일치하는지 지켜보겠다”고 했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loading...
국회/정당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