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3-25 21:42:12  |  수정일 : 2019-03-25 21:46:02.363 기사원문보기
[여자CH3] 흥국생명 김나희 카드 통했다, 챔프전 역전 성공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흥국생명 김나희 카드가 적중했다. 흥국생명이 챔피언결정전에서 먼저 2승을 챙겼다. 2승1패로 역전에 성공했다.



흥국생명은 25일 오후 7시 김천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챔피언결정전 3차전에서 도로공사를 3-2(25-23, 21-25, 17-25, 25-19, 15-12)로 제압했다.



이재영이 맹공을 퍼부었다. 블로킹 2개, 서브 1개를 포함해 34점으로 맹활약했다. 톰시아도 5세트 초반 제 몫을 톡톡히 했다. 전위에서 날카로운 공격으로 상대를 괴롭혔다. 블로킹 2개와 함께 19점을 터뜨렸다.



무엇보다 흥국생명 박미희 감독은 이날 선발 센터로 김나희를 내보냈다. 신인 이주아 대신 경험에서 앞선 김나희를 택한 것. 특히 이동 공격이 주무기인 김나희 투입이 통했다.



김나희는 이날 서브 1개를 포함해 8점을 터뜨렸다. 김세영과 짝을 이뤄 중앙에서의 무게감을 더했다.



흥국생명도 백업 자원들의 선택 폭이 넓다. 김미연 대신 공윤희 혹은 신연경이 코트를 밟고 있고, 세터 조송화가 주춤할 때는 김다솔이 힘을 보태고 있다. 김나희도 든든하다.



흥국생명은 2년 만에 챔피언결정전 무대에 올랐다. 2년 전 준우승의 아쉬움을 달래겠다는 의지가 강하다. 4차전은 오는 27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흥국생명의 우승까지 단 1승이 남았다. 4차전에서 챔피언결정전을 끝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사진=KOVO



bomi8335@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배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