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10 23:55:05  |  수정일 : 2020-08-11 00:26:06.553 기사원문보기
현대차 '아이오닉 (IONIQ)' 론칭...준중형·중형세단·대형SUV 3종 라인업
아이오닉 렌더링 이미지 (좌측부터 아이오닉 6, 아이오닉 7, 아이오닉 5)
아이오닉 렌더링 이미지 (좌측부터 아이오닉 6, 아이오닉 7, 아이오닉 5)

현대자동차는 내년부터 출시하는 전기차의 브랜드 명칭을 아이오닉(IONIQ)으로 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브랜드명 아이오닉은 미래 지향적이면서도 순수한 친환경 기술을 상징하는 기존 아이오닉의 헤리티지를 계승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브랜드가 추구하는 방향성은 '전동화 경험의 진보(Progress electrified for connected living)'이다. 전동화 기술에만 관심을 두기보다는 고객에게 새로운 모빌리티 경험을 선사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라고 밝혔다.

이는 현대차 브랜드 비전인 '휴머니티를 위한 진보(Progress for Humanity)'와도 일맥상통한다

또한, 아이오닉은 2024년까지 ▲준중형 CUV ▲중형 세단 ▲대형 SUV 총 3종의 전용 전기차 라인업을 갖출 계획이다.

첫차는 '45' 콘셉트카를 모티브로 해 내년에 선보일 준중형 CUV이다. '45'는 현대차 '포니 쿠페'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콘셉트카로 작년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최초 공개됐다.

2022년에는 '프로페시(Prophecy)' 콘셉트카 기반 중형 세단이 출시 예정이다. 지난 3월 온라인으로 최초 공개된 프로페시는 공기 역학적이고 흐르는 듯 우아한 실루엣의 디자인과 뛰어난 공간성이 특징이다.

2024년에는 대형 SUV가 출시될 계획이다. 아이오닉 브랜드는 브랜드명인 '아이오닉'에 차급 등을 나타내는 '숫자'가 조합된 새로운 차명 체계를 도입한다. 문자와 숫자가 결합된 알파뉴메릭(alphanumeric) 방식으로 직관적이고 확장성도 용이하며 글로벌 통용이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신규 차명 체계에 따라, ▲내년 출시될 준중형 CUV는 '아이오닉 5(IONIQ 5)' ▲'22년 나올 예정인 중형 세단은 '아이오닉 6(IONIQ 6)' ▲'24년 출시 예정인 대형 SUV는 '아이오닉 7(IONIQ 7)'으로 명명됐다.

현대차 고객경험본부장 조원홍 부사장은 "아이오닉 브랜드는 고객 경험에 대한 패러다임을 바꿀 것"이라며 "전기차에 대한 새로운 시각으로, 고객에게 친환경 라이프스타일 기반 진보한 전동화 경험을 선사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재명 "가짜회사 다 찾아내라" 행정력 총동원령 내렸다 [2020/08/10] 
·[태풍 진로] 제5호 태풍 '장미' 서귀포 남쪽 약 200km 해상 진입 [2020/08/10] 
·[오늘 날씨] 제5호 태풍 '장미' 진입→남해안 시간당 30mm 폭우 [2020/08/10] 
·김병관 지역위원장, LH의 10년 공공임대 분양전환 추가 지원대책 이끌어내 [2020/08/10] 
·이재명표 기본주택 '더 고급지게' ...GH '스카이라운지' 설치 검토 [2020/08/10] 

오토매니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