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2-20 00:42:08  |  수정일 : 2020-02-20 00:46:01.227 기사원문보기
‘엑소’ 첸, “상처 드려 죄송하다” 결혼+임신 고백 한 달 만의 심경…팬들은 싸늘

[이투데이 한은수]

‘엑소’ 첸이 결혼과 임신 소식을 전한지 한 달 만에 심경을 밝혔다.

19일 첸은 엑소 공식 팬클럽 홈페이지를 통해 “놀라고 당황스러웠을 엑소엘 여러분께 사과의 말을 꼭 전하고 싶다”라며 결혼 발표 후 첫 심경을 전했다.

앞서 첸은 지난 1월 오랜 여자친구와 결혼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여자친구의 임신 사실을 전하며 많은 팬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당시 팬들은 첸의 결혼을 응원했지만 일부 팬들은 그의 퇴출을 요구기도 했다.

여전히 첸의 엑소 활동을 두고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첸은 한 달 만에야 심경을 밝혔다. 그는 “제 마음을 어떻게 전해야 할지 수없이 고민했다. 자칫 서투른 말로 상처를 드릴까 걱정도 되지만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라고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그러면서 “저에게도 난생처음 일어난 일이라 어떻게 전해야 할지 고민이 많았다. 그래도 먼저 알려드려야겠단 생각만으로 글을 남겼다”라며 “저의 부족하고 서투른 말들로 실망하고 상처받는 모습에 저도 마음이 아팠다”라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첸은 “지금까지 주신 사랑을 진심으로 감사하게 생각하고 그 사랑들이 있었기에 지금의 제가 있다는 것을 누구보다 더 잘 알고 있다”라며 “너무 늦게 사과의 말을 전해 다시 한번 죄송하다. 앞으로 노력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감사하다”라고 말을 마무리했다.

한편 첸의 사과에도 팬들은 “이미 늦은 것 같다”, “엑소를 놔달라”, “너무 좋아했기에 더 슬프다”라며 부정적 반응을 보이고 있다.

[관련기사]
엑소 첸 퇴출 요구→신혼집 추정 내부 사진 공개…'침대가 무려 5300만 원?'
엑소 첸·배우 성준 이어 쿨 이재훈까지…깜짝 결혼 고백이 '대세?'
엑소 첸 결혼발표 후폭풍…'크리스마스 성지글+임신 7개월' 소문도
‘엑소’ 첸, 성민 이어 sm 유부돌 2호…혼전임신 고백까지 ”축복이 찾아왔다“
엑소 갤러리 "첸(김종대)의 갑작스러운 결혼발표 당황…그래도 응원할 것"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