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7-17 22:07:47  |  수정일 : 2019-07-17 22:08:19.630 기사원문보기
2019 대전문화예술 진흥을 위한 예술인 대토론회’개최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대전문화재단(대표이사 박만우)은 오는 23일(화) 오후 2시 구 충남도청(대전근현대사전시관) 2층 대회의실에서'2019 대전문화예술 진흥을 위한 예술인 대토론회'를 개최한다.

▲ 2019 대전문화예술진흥을 위한 예술인 대토론회 온라인홍보물.(제공=대전문화재단)
이번 토론회는'대전문화예술 미래를 준비하다'라는 주제로 문예진흥기금의 균특회계 종료에 따른 대안마련과 문화분권 시대의 현 상황 분석 및 지역의 자구책 마련을 위한 실천방안 모색을 위해 마련되었다.

1주제 발제를 맡은 △황진수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지역협력부장은 '지원기금의 종료에 따른 대안과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지원사업 현황'에 대하여 발표하고, 2주제 발제를 맡은 △김기봉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이 '문화분권 시대의 지역 예술 진흥을 위한 광역 재단의 역할'에 대해 이야기한다.

△당진문화재단의 문옥배 사무처장은'대전문화예술을 위한 중장기 발전 방안'을 주제로 발제를 하고, △복영한 한국연극협회 대전지회장이 '예술인들의 자생력 강화를 위한 자구노력과 문화예술의 사회적 가치제고'에 대해 논한다.

발제 후에는 참석자 전원이 자유롭게 질의응답 형식의 토론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대전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정책세미나를 통해,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문예진흥기금의 균형발전특별회계 종료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책을 마련해보고, 지역 특성에 맞는 예술지원사업과 더불어 예술인 복지지원과 예술경영지원 등을 포괄하는 문화정책을 모색 할 수 있는 기회"라며, "지역문화예술인과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예술지원팀(042-480-1034)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파경' 송중기·송혜교, 임신 의견 차로 갈등? "빨리 낳고 싶어 했는데…" 고민 [2019/07/16] 
·"믿고 싶지 않다…오보이길 바랄 뿐" 하태경, 정두언 전 의원 사망에 애통한 마음 표현 [2019/07/17] 
·'성폭행 의혹' 김준기 전 회장, 허벅지 '더듬' 영상 3편有 "100억 이상 요구…동의해 만져" [2019/07/16] 
·"이재명 술잔 피하지 않더라"…도의원 135명과 첫 만찬 [2019/07/16] 
·발리 지진, 산산조각난 힌두 사원 [2019/07/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