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중소기업신문] 최초 작성일 : 2020-03-31 14:02:25  |  수정일 : 2020-03-31 14:01:50.787 기사원문보기
은행권 기업대출 금리 3.19%…역대 최저 수준
[중소기업신문=이지하 기자] 지난달 은행권의 가계 및 기업대출 금리가 역대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한국은행이 31일 발표한 '2020년 2월 중 금융기관 가중평균금리'에 따르면 지난달 은행권 가계대출 금리(이하 신규취급액 기준)는 연 2.90%로 한 달 전보다 0.05%포인트 하락했다. 통계 집계가 시작된 1996년 1월 이후 가장 낮은 수치다.

이는 가계대출 금리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COFIXㆍ자금조달비용지수)가 떨어진 데 따른 것이다.

다만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연 2.52%로 한 달 전보다 0.01%포인트 올랐다. 금리가 낮은 보금자리론 취급 비중이 줄어든 결과다.

집단대출 금리(연 2.75%)는 0.19%포인트, 보증대출 금리(연 3.02%)는 0.11%포인트, 일반 신용대출 금리(연 3.70%)는 0.13%포인트 각각 하락했다.

기업대출 금리는 한 달 전보다 0.13%포인트 내린 3.19%로 집계됐다. 대기업대출 금리는 0.16%포인트 하락한 연 2.96%, 중소기업대출은 0.13%포인트 내린 3.35%였다.

가계대출과 기업대출을 포괄한 은행권 전체 대출 평균금리는 .08%로 전월대비 0.11%포인트 내려 역대 최저치를 나타냈다.

한편, 은행권 저축성 수신금리는 0.11%포인트 내린 1.43%로 2016년 10월(1.41%)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보였다. 신규취급액을 기준으로 한 은행권 예대 마진(대출금리와 저축성 수신금리 차이)은 한 달 전과 같은 1.65%포인트를 기록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부동산·자영업 덮친 '코로나 불황'…P2P대출 어쩌나 [2020/03/30] 
·코스피 약보합 마감…원·달러 환율 13.8원 올라 [2020/03/30] 
·[코로나19 증시] ⓷‘동학개미운동’ 좋지만 리스크 관리해야 [2020/03/30] 
·[조한규의 프리즘] 1118명의 후보들에게 바란다 [2020/03/30] 
·한은 "레버리지형 ETF, 주가지수 변동성 높여" [2020/03/30]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