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12-06 23:55:10  |  수정일 : 2019-12-06 23:59:36.900 기사원문보기
"정신력이 만든 결과" 박항서 매직, 60년 만의 SEA게임 우승 도전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박항서의 베트남이 동남아시안(SEA)게임 4강 진출에 성공했다.



베트남은 5일 필리핀에서 열린 이 대회 조별리그 B조 5차전에서 태국과 2-2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베트남은 일찌감치 0-2로 끌려갔다. 전반 15분 응우옌 띠엔 린이 득점포를 가동하며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후반 24분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2-2 균형을 맞췄다.



이에 베트남은 4승1무(승점 13)로 조 1위 기록, 준결승에 안착했다. A조 2위 캄보디아와 4강에서 격돌한다.



베트남 언론 'Zing'에 따르면 경기 후 박항서 감독은 "힘든 경기였다. 비겨도 올라가야 한다는 부담감도 있었다. 0-2에서도 무승부로 갈 수 있었던 것은 선수들이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태국에 지지 않겠다는 정신이 낳은 결과라고 생각한다. 선수들에게 감사하다"고 밝혔다.



베트남은 1959년 이후 60년 만의 이 대회 정상 등극에 도전한다.



사진=뉴시스



bomi8335@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