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1-20 09:35:42  |  수정일 : 2020-01-20 09:34:17.140 기사원문보기
[LPGA] 박인비, 2020시즌 개막전서 연장 승부 끝에 '아쉬운 준우승'…통산 20승은 다음 대회로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박인비(32)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20시즌 개막전에서 연장 승부 끝에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다. lpga 투어 통산 20승도 다음 대회를 기약하게 됐다.

박인비는 2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레이크 부에나 비스타의 포시즌 골프 앤 스포츠 클럽 올랜도(파71·6645야드)에서 열린 다이아몬드 리조트 챔피언스 토너먼트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2개와 보기 2개를 묶어 이븐파 71타를 쳤다.

최종합계 13언더파 271타를 기록한 박인비는 가비 로페스(멕시코), 하타오카 나사(일본)와 공동 선두를 기록하며 승부를 연장전으로 가져갔다.

1, 2차 연장에서 세 명 모두 파를 기록하며 승부가 가려지지 않았다.

이어진 3차 연장에서 박인비의 티샷이 그린 왼쪽 해저드에 빠지면서 아쉽게 먼저 탈락했다.

이번 대회 우승을 차지하면 lpga 투어 20승 고지에 오를 수 있었던 박인비는 결국 다음 대회를 기약하게 됐다.

한편, 로페스와 하타오카는 5차 연장까지도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결국 해가 지는 바람에 20일 오후 10시부터 6차 연장을 이어가기로 했다.

[관련기사]
[lpga] 김세영,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 우승…고진영 상금왕 확정
삼천리 스포츠단, 인주연ㆍ강지선 프로 영입
“골프웨어 트렌드는 선수 활약 덕분”...지난해 골프웨어 베스트셀러 키워드는?
한국 딜로이트그룹, lpga 전인지 선수 공식 후원
[lpga] 박인비, 개막전서 연장 혈투…세 번째 연장 진행 중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