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14 15:10:31  |  수정일 : 2020-08-14 15:11:05.123 기사원문보기
구리농수산물공사, '결혼이민자(다문화가정) 대상 첫 요리교실' 큰 호응
<사진제공=구리농수산물공사 onError=" src="http://www.gukjenews.com/news/photo/202008/2055759_2053103_5722.jpg" />
<사진제공=구리농수산물공사>

(구리=국제뉴스) 임병권 기자 = 구리농수산물공사(사장 김성수, 이하 공사)는 말복을 하루 앞둔 14일, 결혼이민자(다문화가정)들을 대상으로 요리교실을 열어 큰 호응을 얻었다.

공사는 코로나 19 감염병 및 긴 장마로 지쳐있는 결혼이민자를 대상으로 한국 생활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사회적응 지원을 목표로 말복을 맞아 구리시에 거주하는 일본, 베트남, 중국, 적도기니, 키르기스스탄 등 결혼이민자 10명을 14일 초청하여 한국전통 보양식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요리체험 참여자는 구리시종합사회복지관, 구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추천을 받아 결혼이주여성들이 참가하였으며, 한국 보양식을 직접 만드는 요리체험뿐 아니라 또래 친구, 언니, 동생 등 새로운 관계 형성을 만들 수 있는 기회로써 소통을 통한 다문화 감수성 향상과 이해 증진으로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결혼이주 여성을 대상으로 한 한방오리백숙은 한식조리사 자격증 소지자인 공사 직원의 재능기부로 이뤄졌으며, 관계 형성을 위한 레크레이션은 참여자의 재능기부로 진행되었다.

공사 김경만 관리본부장은 "코로나 19로 고향을 더 그리워할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도매시장 방문을 통해 신선한 농산물을 이용한 요리를 직접 만들며 우리나라 음식문화에 친숙해질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라며 "아울러 사회 구성원으로 당당히 정착하길 바라는 바램으로 계획하였다"라고 전했다.

참여자 모두는 "처음 해본 보양식 요리로 가족들과 함께 먹을 수 있고, 가족에게 해줄 수 있어 뿌듯하다."며 "다음 기회엔 직접 재능기부자로 참여하고 싶다"라고 프로그램에 매우 만족해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신현준 공식입장, 논란 속 진실은? [2020/08/13] 
·기안84 사과, 논란된 장면은... [2020/08/14] 
·충남 태안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전원 단국대병원 이송 [2020/08/14] 
·[속보] 태안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관련 해수욕장 '공식 폐장' [2020/08/14] 
·충주시의회, 한국감정평가사에 의뢰한 수안보 옛 한전연수원 감정결과 "적정", 시 의회 행보 주목 [2020/08/1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