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28 22:06:27  |  수정일 : 2020-03-28 22:06:52.350 기사원문보기
나 돌아갈래…격리통보 무시 도주 '강제 격리'
(제주=국제뉴스) 김승환 기자 = 제주도는 28일 격리 통보를 무시하고 출도하려는 도내 8번째 확진자 관련 접촉자에 대해 강제 격리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강제 격리 조치 된 대상자는 도내 8번째 확진자 기내 접촉자 19명 중 2명이다.

보건당국은 28일 오전 7시 50분부터 제주행 항공기에 8번 확진자와 동승했던 주변 탑승자 19명에 대해 격리 통보를 실시했다.

이 중 A와 B씨는 도 보건당국의 수차례(첫 통화시도 : 오전 9시 7분, 첫 연결성공 : 오전 9시 23분) 전화 등 격리 통보에도 불구하고 이를 무시한 채 숙소에서 제주공항으로 이동해 도외로 빠져 나가려 했다.

이에 보건당국은 서귀포경찰서에 즉시 통보해 28일 오후 2시께, 제주공항에서 대기 중이었던 A와 B씨를 공항경찰대의 협조를 받아 강제로 도가 지정한 격리 시설로 이송 중이다.

감염병 관련 법상 보건당국으로부터 격리 대상자로 통보받은 자는 격리 시설 외 이동을 강제로 금지시킬 수 있다.

도 보건당국 관계자는 "격리 대상자 통보는 구두로도 효력이 발생하는 사안이며, 방식과 관계없이 격리 대상자로 통보를 받게 되는 경우 반드시 보건당국의 안내를 준수해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안보현 나이, 올해 33살 ‘모델 그만둔 이유?’ [2020/03/27] 
·‘슬기로운 의사생활’ 몇 부작이길래 주1회 방송?! [2020/03/27] 
·박해준 나이, 올해 45살 ‘감독이 반한 이유?’ [2020/03/27] 
·마장면→마불면 ‘이정현이 차린 분식 아침상은?’ [2020/03/28] 
·강남구청장, 제주도 여행 모녀 역학조사 발표 '현재 상태는?' [2020/03/2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