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1-17 11:57:53  |  수정일 : 2019-11-17 11:57:42.960 기사원문보기
권영진 대구시장, 대구시 정책..."대구시민과 함께 만들어 갑니다"
▲ 권영진 대구광역시장(사진=백운용 기자)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시장 권영진)는 18일부터 시민이 제안하고 토론으로 숙성시켜 정책으로 실행하는, 쌍방향 소통 통합 플랫폼 '토크대구'를 운영한다.

'토크대구'는 시민이 제안, 토론, 투표, 설문을 통해 시의 정책형성과 실행에 직접 참여하는 온라인 소통창구로 시정에 시민들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구축했다.

또, 지역현안 해결에도 시민들의 토론을 활성화해 생각을 숙성시키고 이를 정책으로 피어나도록 한다.

지난 5월부터 시민주도로 '토크대구'를 구축하기 위해 시민사회 활동가 중심으로 민간자문단을 구성하고, 토크대구 사업추진 단계부터 시민이 참여해 운영방안 정립과 참여를 활성화 했다.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온라인 '토크대구'를 통해 아이디어를 제안하면, 30일 동안 공감이나 댓글 표현으로 시민 토론 과정을 거쳐 아이디어를 숙성시키고 공감이 50개 이상 되면 부서에서 수렴된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정책으로 반영하고 실행하게 된다.

또, 시에서 현안이나 주요 정책의제를 '시민에게 묻습니다' 토론마당에 올리면 시민은 자유롭게 댓글로 의견을 제시하고, 담당부서는 수렴된 의견을 정책으로 활용한다.

앞으로 오프라인에서 활발히 이루어지는 토론의제도 토크대구 온라인 공간으로 연계해 시민의견을 폭넓게 수렴하는 소통참여협치 시정을 강화해 나간다.

'토크대구' 접속 방법은 인터넷 창에서 주소(talk.daegu.go.kr)를 입력해 들어오거나, 시 홈페이지 메인화면에 링크된 '토크대구'나 '두드리소'를 통해 방문하면 된다.

이상길 행정부시장은 "토크대구를 활용해 지역현안과 문제를 시민과 함께 해결해 나감으로써 사회갈등이 해소되고 정책 품질과 행정 신뢰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토크대구가 시민참여로 사회혁신을 확산해 나가는 화수분이 되도록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 뿐만 아니라 구군, 공사공단에서도 지역민의 현안 및 참여를 독립적으로 운영 관리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다.

지난 5월 국비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지능형 토크대구 오픈소스 개발 및 확산' 사업이 내년 2월에 완료되면 토크대구 연계프로그램을 지원해 활용을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최현석 레스토랑, 남다른 복지 多 인건비 9000만원↑…"직원이 있어야 제가 있다" [2019/11/16] 
·유튜버 디바제시카 vs 리섭 충돌, 사건의 전말은?..."아줌마, 강연 못 다니게 만들겠다" [2019/11/16] 
·'VIP' 이상윤 여자, 이청아-곽선영-표예진 중 한 명?…"그럴 듯한 추측 多" [2019/11/16] 
·SBS 동물농장 죽도 안내견 밍키 만나본다. [2019/11/17] 
·나비 결혼, 예비신랑은 1살 연상의 축구선수 출신?…"프로필 사진도 함께 찍은 것" [2019/11/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