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1-12 06:48:43  |  수정일 : 2019-11-12 06:47:47.063 기사원문보기
경주시 "2019년 농업분야…대통령 표창 '3관왕' 쾌거"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주시는 11일 제24회 '농업인의 날' 유공 포상자로 곽용기, '농업 명장' 권영덕, '농어업인 대상' 김인수씨가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며 경주 농업의 미래를 이끌어갈 3명의 수상자를 배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 (사진=경주시) 곽용기씨 농업인의날 대통령표창(김현수 농식품장관 전수), 세종청사
이날 대통령 표창을 수여받은 곽용기(58)씨는 새송이버섯 재배시설 현대화로 무농약 친환경 농산물 생산에 따른 시장경쟁력을 갖추는데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2012년 다인영농조합 법인을 설립해 연간 800톤, 연간매출액 23억의 실적을 내는 등 버섯 수출부문에서도 선도적인 역할을 했다. 현재 경북 친환경농업인 연합회 수석부회장을 역임하며 관계 기관, 주변 농가들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는 노력을 하고 있다.

'경북 농업명장'에 선정된 권영덕(65)씨는 경북 최초 고설식 수경재배와 행잉베드 재배기술을 도입했다. 또한 농촌체험 및 농업인 학습장으로 연간 8,000명 규모의 관광객 유치와 시설채소 농가 견학장으로서 경주의 새로운 농촌관광 산업에 크게 기여했다. 경북 농업명장은 매년 엄격한 심사와 심의를 거쳐 선정되며 올해는 경북에서 2명이 선정됐다.

▲ (사진=경주시) 권영덕씨 농업명장, 김인수씨 농어업인대상수상, 경북도청
'2019년 경북 농어업인 대상' 채소ㆍ특작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한 김인수(46)씨는 토마토 재배시설의 현대화의 모범이 돼 스마트팜 선도농가로 지역 농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올해 24회째인 경북 농어업인대상은 매년 부문별(10개 부문) 대상을 선정한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농업 분야를 이끌어 나가고, 낙후된 영농기반을 발전시키기 위해 선도농민들 육성하는데 행정적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신천지 10만 명 수료식 성공 개최로 '복음전파' 새 역사 [2019/11/11] 
·수지·남주혁 기대되는 조합, 내년 하반기 '샌드박스' 출연 검토 [2019/11/11] 
·한전, '빛가람 국제 전력기술 엑스포' 대단원의 폐막 [2019/11/11] 
·신천지예수교회, 수료생 10만 명 배출...부·울·경 1만여 명 입교 [2019/11/11] 
·[오늘 날씨] 전국이 흐리고 서해안 천둥.번개 동반 시간당 20mm 비 [2019/11/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