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0-20 20:32:50  |  수정일 : 2019-10-20 20:32:52.303 기사원문보기
완주군, 지역 청년일자리 창출에 팔 걷었다
(완주=국제뉴스) 홍문수 기자 = 완주군은 전북혁신도시 내 기관과 손을 잡고 전북 최초로 전력산업 잡 페어를 개최하는 등 지역 청년들의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섰다.

완주군과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는 17일 완주군청에서 박성일 군수와 조성완 공사 사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일자리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에 역량을 결집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업무 협약에서는 지자체와 전북혁신도시 내 대표적 공공기관의 상생협력을 기반으로 지역의 일자리 창출 기회를 마련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자는 데 인식을 같이 했다. 특히 국가적 과제로 급부상한 청년일자리 창출과 지역인재 취업역량 강화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오는 29일 한국전기안전공사에서 공사와 완주군이 함께 지역에서 최초로 '청년일자리 창출 전력산업 잡 페어'를 개최하기로 했다. 지자체와 혁신도시 기관이 전력산업 등 특화된 일자리 창출 협력 사업을 추진하는 것은 흔하지 않은 것으로, 지역 청년들에게 큰 힘과 희망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전기안전공사와 공기업 발전사, 민간 발전사 등 16개 기관이 참여하는 이번 전력산업 잡 페어는 채용정보 제공, 면접스킬 교육, 취업성공사례 공유, 채용상담부스 운영 등을 할 계획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지역의 청년들이 정착하려면 무엇보다도 좋은 일자리가 있어야 한다"며 "앞으로도 공사와 함께 지역의 모든 역량을 모아 좋은 정책과 기회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허지웅 차, 수억 호가하는 벤츠 amg gts…"보험 들지 않아 가계 기울었다" [2019/10/19] 
·이상민 샴푸, '140만 돌파'…"50세 넘으면 '부띠끄' 차려 내가 사용한 제품들로 장사하고파" [2019/10/20] 
·유상철, 황달로 입원…"전반전 끝나고 선수단에게 건강 이상 전해져" [2019/10/20] 
·1승4패 위기의 토트넘, '무사귀환' 손흥민을 아낄 수 있을까 [2019/10/19] 
·귀농 BJ '덕자', 유튜브 활동 중단의 이유는 불공정 계약? [2019/10/1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