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23 07:22:45  |  수정일 : 2019-08-23 07:23:25.303 기사원문보기
청주 옛 연초제조창 도시재생사업 '준공'
▲ (사진제공=청주시청)
(청주=국제뉴스) 이인영 기자 = 충북 청주시 청원구 내덕동 일원 옛 연초제조창이 문화 중심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시민을 품는 복합문화공간인 '문화제조창'으로 새롭게 탄생한다.

23일 청주시에 따르면 옛 연초제조창 본관동 건물을 현물출자하고, 주택도시기금과 LH가 현금 출자해 시행하는 경제기반형 도시재생 선도지역 제1호 민간참여사업인 '청주 옛 연초제조창 도시재생사업'을 준공했다.

청주시 현물출자, 주택도시기금 출ㆍ융자, LH 출자 등 1021억원 규모의 리츠(Reits) 방식으로 추진하는 청주시 구도심 지역경제를 견인할 최대 핵심 사업이다.

시공사인 도원이엔씨가 책임 준공을, 운영사인 원더플레이스는 10년간 책임 운영을 맡는다.

지난 2004년 가동이 중단된 옛 연초제조창 본관동 건물을 리모델링해 공예클러스터 및 문화체험시설, 상업시설 등 복합문화시설로 조성했다.

다음달 말까지 내부 인테리어 공사를 거쳐 오는 10월8일 11회 청주공예비엔날레 개최와 함께 본격적인 시설 운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옛 연초제조창의 역사ㆍ상징성을 보존하는 동시에 시민들을 위한 문화ㆍ휴식 공간으로 탈바꿈시켜 지역경제 활성화 등 쇠퇴한 구도심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진영 도시재생사업과 선도사업팀 주무관은 "옛 연초제조창이 더 이상 담배는 생산하지 않지만 시민의 열정과 의지를 통해 문화를 생산하고 예술을 빚으며 미래의 꿈을 키우는 문화서비스 산업의 신 거점으로 재탄생 할 것이라 기대된다"며 "앞으로 도시재생뉴딜사업을 통해 구도심이 활성화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BJ 양팡 팬, 별풍선 3천만원 후원→식사 거부에 극단적 선택 시도…유서 有 "엄마, 누나 미안" [2019/08/22] 
·'인스타 폭로' 구혜선, "'X꼭지가 이혼 사유'라는 말 들어"…예견된 비하? "클수록 좋아" [2019/08/22] 
·안재현, '신혼일기' 거부하는 아내 설득→싸움 조장…김대주 작가 인터뷰 "개인적으로 답답" [2019/08/22] 
·'추가 폭로' 구혜선 인스타, "젖꼭지가 섹시하지 않다고" 남편의 황당한 권태기 이유 [2019/08/22] 
·북한 방사능, 불치병 확산 "산모가 기형아 출산…불임·암 발병" 피폭 환자 속출? [2019/08/2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