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05 11:55:24  |  수정일 : 2020-02-05 11:57:12.203 기사원문보기
한국타이어, 모터스포츠 대회 'DTM 트로피'에 타이어 공급
▲ 지난 DTM 2019년 대회 현장 사진(사진제공/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는 신설 모터스포츠 대회인 'DTM 트로피(DTM Trophy)' 시리즈에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고 5일 밝혔다.

2020년에 처음 개최되는 DTM 트로피는 프로와 아마추어, 주니어 선수들이 함께 참가해 양산차 기반 후륜구동 GT 경주차로 속도 경쟁을 펼치는 신설 모터스포츠 대회다.

한국타이어는 "2020년부터 4년 간 DTM 트로피에 참가하는 모든 팀에 레이싱용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며, 매 경기마다 엔지니어를 지원해 팀과 선수들에게 전문적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또한, 한국타이어는 이번 독점 공급을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레이싱 타이어 기술력을 보유한 글로벌 모터스포츠 파트너로서의 입지를 다시 한 번 공고히 했다. 지난 2011년부터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며 쌓아온 'DTM(Deutsche Tourenwagen Masters,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과의 견고한 신뢰감을 바탕으로, DTM의 서포트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는 DTM 트로피와도 타이어 독점 공급 파트너십을 체결했기 때문이다.

특히 DTM 트로피는 전세계적인 GT 레이스의 흥행 모멘텀을 이어가고자 하는 DTM의 새로운 도전인 만큼, 한국타이어는 궁극의 자동차 성능 시험장인 DTM의 격을 높이는 파트너 브랜드로서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수준 높은 성능을 각인시키게 됐다.

애스톤 마틴과 BMW, 아우디 등 3개 브랜드의 경주차로만 출전할 수 있는 DTM과는 달리, DTM 트로피는 보다 폭 넓은 차량 선택의 기회를 제공한다. 참가 팀과 선수는 포르쉐, 맥라렌, 애스톤마틴, 메르세데스-AMG, BMW, 아우디, 로터스, 재규어, 도요타, 닛산, 포드, 쉐보레 등 유수의 자동차 브랜드들이 제작하는 400~500 마력의 GT4 클래스 경주차를 선택해 경기에 출전할 수 있다.

시즌 우승자에게는 7만 5천 유로와 함께 시즌 종료 후 DTM 경주차 시승 기회를 제공하며, 2위와 3위에게는 각각 5만 유로와 2만 5천 유로의 상금을 수여한다.

한편, 2020 DTM 트로피는 오는 4월 24일부터 26일, DTM 개막전이 열리는 벨기에 졸더르 서킷에서의 첫 경기를 시작으로 총 7라운드에 걸친 대장정에 돌입하며, 최종전은 10월 독일 호켄하임 서킷에서 진행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전KDN, '증강현실(AR)기술' 전통시장 화재예방 선도 [2020/02/04] 
·16번째 코로나 환자, 국내 입국 후 동선은? 해외여행 후에는 이렇게.. [2020/02/05] 
·군산시 소룡동,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방역활동 실시  [2020/02/04]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만사 불여튼튼' 기본적인 예방수칙 지킬 것 강조 [2020/02/04] 
·민주당 청년후보군 누가뛰나 [2020/02/04] 

 


오토매니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