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2-06 00:58:40  |  수정일 : 2019-12-06 00:58:45.767 기사원문보기
판빙빙 임산부說, 8달 전부터 떠돌았던 단서…"펑퍼짐한 치마, 플랫슈즈"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배우 판빙빙이 돌연 임신 의혹에 휩싸였다. 이같은 소문은 이미 8개월여 전에도 불거진 바 있다.

올해 3월 말 판빙빙이 대만에서 포착된 사진을 두고 임신설이 불거졌다. 고급 미용실 오픈 행사에 참석한 판빙빙이 몸매가 전혀 드러나지 않는 펑퍼짐한 레이스 치마를 입었다는 점에서다.

이같은 판빙빙의 임신설이 5일 또다시 수면 위로 떠올랐다. 전날(4일) 베이징 공항에서 포착된 사진을 두고 나온 의혹이다. 유독 배가 나온 듯한 모습이 단초가 됐다. 소속사 측은 "식사를 많이 해서 배가 나온 것"이라고 해명했다.

[관련기사]
판빙빙, 사망설 이어 이번엔 임신설 제기…소속사 "많이 먹었을 뿐"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오연서 故 차인하 애도·판빙빙 임신설·토트넘 맨유·'토크가 하고 싶어서' 공유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