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2-15 06:00:00  |  수정일 : 2019-12-15 06:01:51.180 기사원문보기
현대백화점, 16일부터 설 선물세트 예약판매…"최대 30% 할인"

[이투데이 남주현 기자]

현대백화점은 16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21일간 ‘2020년 설 선물세트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압구정본점·무역센터점·목동점을 시작으로 20일부터는 천호점·중동점·부산점이, 23일부터 판교점·신촌점·미아점 등 9개 점포가 순차적으로 참여한다. 현대백화점은 해당 기간 동안 정육, 수산물, 청과, 가공식품 등 명절 대표 선물세트 200여 개를 선보인다.

1등급 등심·불고기로 구성된 현대 특선한우 화(花) 23만 원(판매가 25만 원), 영광 참굴비 죽(竹) 30만 원(판매가 32만 원), 현대 멸치세트 난(蘭) 9만6000원(판매가 12만 원), 제주 과일 혼합 난(蘭) 7만5000원(판매가 8만 원), 대상 청정원 d5호 4만9800원(판매가 7만1900원) 등 일부 인기 품목은 5~30% 할인 판매한다.

현대백화점은 설 선물세트 판매 기간 동안 전국 15개 점포에 ‘선물 데스크’를 설치해, 설 선물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26일부터는 현대백화점 자사 온라인몰 더현대닷컴과 현대h몰등 현대백화점그룹 온라인몰에서도 선물세트를 판매할 계획이다.

윤상경 현대백화점 신선식품팀장은 “명절 선물을 미리 구매하려는 고객들을 위해 일부 인기 선물 세트를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며 “고객들이 합리적으로 명절 선물을 준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대구역’ 견본주택 개관
반도건설, 우수협력사와 시공품질 개선 위한 ‘동반성장 워크샵’ 개최
나이벡, 중국 판매허가ㆍ바이오소재 수요 증가...생산시설 증설 결정
아시아나 연내 매각 가시화…"사실상 협상 타결"
송영봉 세븐스톡홀딩스 대표, ipo전문 컨설팅부문 최고경영대상 수상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