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서울파이낸스] 최초 작성일 : 2013-02-19 09:10:24  |  수정일 : 2013-02-19 09:12:08.933
삼성證 : SK이노베이션 · 윈스테크넷 · 알에프텍
◇ 삼성 top 10 포트폴리오

▲ sbs : 요율인상·so 재송신료 수취 등으로 사업수익 전년비 24% 증가 기대. 사업수익 증가와 제작비 통제 강화로 영업이익 전년비 2배 증가 전망.

▲ 파라다이스 : 중국인 vip 드롭액 증가로 실적 성장세 지속 전망. 1분기 영업이익 전년비 41.9%증가 예상되어 양호한 실적기대.

▲ 현대하이스코 : 5월 냉연 제2공장 capa 증설에 따른 생산능력 증가로 성장성 유효. 수요 회복 불확실성에도 불구하고 낙폭과대에 따른 기술적 반등 기대.

▲ lg화학 : 향후 유동성 랠리에 따른 시장반등 시 낙폭과대 매력 부각 가능. 춘절 이후 주요제품 가격반등이 지속될 경우 업황회복 기대감 확산될 것.

▲ 락앤락 : 중국 및 동남아에서 높은 선호도와 판매선 증가로 외형 성장 기대. 해외법인 생산·물류시설 투자완료 및 제품 다변화로 수익성 개선 전망.

▲ 영원무역 : 아시아 아웃도어·스포츠 의류 시장 고성장세로 주요 바이어 진출 확대. 동남아 중심 대형 생산기지 확보와 생산라인 증설로 원가경쟁력 부각.

▲ 하나금융지주 : 외환은행 잔여지분 인수를 통한 완전 통합으로 시너지 효과 기대. 2013년 pbr 기준 0.56배에 거래되는 저평가 밸류에이션 메리트 부각.

▲ lg유플러스 : 경쟁사 대비 압도적인 수준의 lte가입자 비중으로 高성장세 전망. iptv가 주도하는 유선사업 부문의 성장으로 실적 개선이 예상.

▲ 현대위아 : 터보차저 등 신규 라인업 추가 및 기계사업의 그룹내 역할 증대 긍정적. 본사 수출 비중 약 20% 정도로 낮아 엔저·원고 영향 제한적.

▲ 롯데하이마트 : 롯데쇼핑 가전부문과 공동구매·해외진출 추진 등 올해 시너지 본격화. 차입금 refinancing으로 약 280억원(13년 순이익대비 17%) 이자 절감.

▲ sk이노베이션 : 미국 정유사 btx 설비 감소·에탄크래커 선호로 아로마틱 업황 개선. 아시아 섬유시장 성장에 따른 수요증가와 적극적인 증설로 모멘텀 기대.

▲ 빙그레 : 바나나맛 우유와 메로나의 수출 본격화에 따른 밸류에이션 재평가 기대. 중국 가공유 시장의 프리미엄화와 중국 편의점 시장 성장 가속화 긍정적.

▲ 신규추천종목 : sbs.

▲ 추천제외종목 : 삼성전자(종목교체 차원).


◇ 단기유망 종목

▲ 이엘케이 : 삼성전자 보급형 스마트폰 터치패널 매출 증가로 1분기 턴어라운드 기대감 부각. 삼성전자와 hp등의로의 성공적인 고객다변화로 단가 협상력 강화 기대. 올해 예상 영업이익 420억 기준 per 6.x배 수준의 밸류에이션 메리트 보유.

▲ 옵트론텍 : 블루필터 출하량 증가로 지난해 4분기 실적은 사상 최대치를 경신할 것으로 기대. 올해 13m用 블루필터 공급 확대로 블루필터 출하량은 지난해 대비 큰 폭 증가 전망. 거래선 다변화 및 13m用 블루필터의 평균판매단가 상승 효과 등으로 성장 모멘텀 부각.

▲ mds테크 : 현대차 그룹의 전장투자 강화로 자동차 임베디드 s/w업체인 동사의 수혜 기대. 올해부터 자산 2조 이하 기업도 ifrs의 적용을 받아 동사의 자회사 가치가 부각될 전망. 올해 예상 실적 기준 p/e 11x로 국내외 임베디드 s/w 업체 대비 밸류 매력 보유.

▲ 베이직하우스 : 중국 매장당 매출액 및 영업이익 개선세가 지속되며 실적 모멘텀 부각. 중국 지도부의 내수 소비 활성화 정책에 따른 중국 법인 매출 성장 기대. 판관비 관리를 통한 비용 통제로 매출 성장을 상회하는 영업이익률 상승을 시현.

▲ 윈스테크넷 : ips(침입방지시스템), ddx 등 고부가 가치 솔루션 부문 경쟁력 강화로 성장성 부각. 일본 대형 통신사向 10g ips 공급 계약으로 해외 매출처 다변화를 통한 실적 개선 기대. 올해 예상 실적 기준 p/e 8x로 국내외 네트워크 보안산업 peer 대비 밸류 매력 보유.

▲ 알에프텍 : 삼성전자 갤럭시 s3·노트2向 dmb 안테나 공급 증가로 지난해 4분기 실적 호조 전망. 스마트폰用 무선 충전 기술 경쟁력 보유로 고객사의 무선 충전 사용화 시 수혜 기대. 올해 실적 컨센서스 기준 p/e 6x 수준으로 밸류에이션 매력 부각에 따른 재평가 기대.

▲ 인프라웨어 : 올해 삼성전자, lg전자, htc 등 주요 고객사의 스마트폰 확대에 따른 수혜 기대. 화웨이, zte 등 경쟁력이 확대 중인 중국 업체로 고객사 다변화되며 성장성 부각. 인프라웨어테크놀로지 등 자회사 실적 개선이 본격화되며 실적 기여도 상승 전망.

▲ 신규추천종목 : 없음.

<저작권자 ⓒ 빠르고 깊이 있는 금융경제뉴스 서울파이낸스>

윤동 기자 기자

증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