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CNB뉴스] 최초 작성일 : 2012-05-24 10:39:00  |  수정일 : 2012-05-24 10:49:35.530
박지원 "이 대통령이 ’민간 사찰’ 몸통, 대국민사과해야"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 민주통합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은 2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이명박 대통령은 남은 7∼8개월 임기 동안 남은 문제를 모두 털어서 퇴임 후 불행한 대통령이 되지 않기를 바란다"며 "이명박 대통령은 민간인사찰의 몸통으로서 관계자를 처벌하고 대국민사과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박 비대위원장은 "만약 그렇게 하지 못할 경우 퇴임 후에 끔찍한 일을 당할 수 있다"며 저희도 이를 생각하면 끔찍하다. 불행한 일이 반복되면 안된다"고 주장했다.

그리고 박 비대위원장은 "민주당 전대가 대박 흥행이 되고 있다"며 "민주당 전대는 박근혜 벽돌공장 처럼 벽돌 찍어내는 새누리당 전대와 차별화된다. 민주당의 역동성과 예측불가능 함이 국민을 흥분시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중립성 공정성 도덕성에 기초한 전대가 되기를 바라고, 12월 정권교체를 위해 가장 유능한 대표와 지도부가 선출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 CNB뉴스 심원섭 기자      www.cnbnews.com

기사제공 : CNB뉴스CNB뉴스 기사 목록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