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TN] 최초 작성일 : 2020-09-17 22:03:39  |  수정일 : 2020-09-17 22:00:58.810 기사원문보기
류중일 감독 "윌슨 잘던졌고, 김현수 만루포가 결정적" [잠실 S트리밍]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
LG 트윈스 류중일 감독



[STN스포츠(잠실)=박승환 기자]



"윌슨 잘던졌고, 김현수 만루포가 결정적"



LG는 17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시즌 9차전에서 9-1로 완승을 거두며 시즌 2연승을 기록했다.



선발 타일러 윌슨이 6회 무사 만루의 위기를 극복하고 7이닝 동안 투구수 103구, 6피안타 무사사구 2탈삼진 무실점으로 퀄리티스타트+(7이닝 3자책 이하)를 기록하는 등 역투를 펼치며 시즌 9승째를 수확했다.



타선에서는 김현수가 4타수 2안타(1홈런) 5타점 2득점으로 불방망이를 휘둘렀고, 박용택과 이천웅이 각각 멀티히트를 때려냈다.



경기후 류중일 감독은 "선발 윌슨이 7이닝을 무실점으로 잘 던져줬다"며 "특히 6회 무사만루의 위기를 실점없이 잘 넘겼다"고 윌슨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류 감독은 "공격에서는 초반 집중력을 가지고 3회 빅이닝을 만들었고, 7회 김현수의 만루홈런이 결정적이었다"고 덧붙였다.



사진=뉴시스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absolute@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박승환 기자 / absolute@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