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14 13:44:42  |  수정일 : 2020-02-14 13:42:07.960 기사원문보기
부산시, 학교 밖 청소년 위한 조리사·커피전문가 과정 운영
▲ 부산시청 전경.(사진=국제뉴스DB)
(부산=국제뉴스) 조하연 기자 = 부산시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가 3년 연속 여성가족부의 내일이룸학교 운영기관에 선정됐다.

내일이룸학교는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맞춤형 직업훈련을 하고, 성공적인 사회진출과 경제적 자립을 지원한다.

올해 시가 운영하는 직업훈련과정은 조리사와 커피전문가 과정이다.

센터는 각 15명과 20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직업훈련은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진행된다.

조리사과정은 상반기 약 4개월 동안 진행되며 이달 말까지 대상자를 모집한다.

하반기에 진행되는 바리스타과정도 약 4개월 동안 진행될 예정이며 신청자는 오는 6월까지 상시 모집한다.

훈련에 참여하는 청소년들은 출석률에 따라 최대 월 30만원의 자립장려금과 월 16만원 이내의 교통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내일이룸학교의 훈련을 수료하면 의무교육 시수(초ㆍ중)로도 인정받을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동원, 눈물 참는다... '할아버지 볼 수 없지만...' [2020/02/14] 
·4000만 달러=473억원, ‘기생충’ 수익 도대체 얼마? [2020/02/13] 
·미스터트롯 인기순위, 화제인 이유? ‘1위 임영웅 누구길래’ [2020/02/14] 
·삼성전자, '갤럭시 S20' 전격 공개 [2020/02/13] 
·박성신, “내 딸이지만 비교 안 돼” 15년 만에 겨우 만난 딸인데 [2020/02/1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