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코리아] 최초 작성일 : 2013-03-19 20:26:26  |  수정일 : 2013-03-19 20:43:09.407 기사원문보기
위성우 감독, 7년만에 우리은행을 챔피언에 올렸다.`


(용인=스포츠코리아) 19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KDB 금융그룹 2012-2013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과 춘천 우리은행의 챔피언결정전 3차전경기에서 우리은행이 66-53으로 승리를 거두며 챔피언에 올랐다.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이 우승자의 전유물인 그물자르기를 하고 있다. (박화용 기자/news@isportskorea.com)
 
<ⓒ스포츠/엔터테인먼트 뉴스를 한 눈에 스포츠코리아(isportskorea.com)-무단전제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보도자료 news@isportskorea.com>


배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