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6-25 22:06:46  |  수정일 : 2013-06-25 22:12:35.360 기사원문보기
레이예스, SK 2연승 견인…7이닝 2실점 호투
(아시아투데이= 조한진 기자 hjc@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조한진 기자 = 조조 레이예스가 sk 와이번스의 2연승을 이끌었다.

레이예스는 25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2013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로 등판해 승리투수가 됐다.

이 경기에서 레이예스는 7이닝 동안 안타 6개를 맞고 볼넷 3개를 내줬으나 2실점(1자책점)으로 넥센 타선을 틀어 막았다. sk가 3-2 승리를 거둔 가운데 레이예스는 시즌 6승(6패)째를 올리고 크리스 세든(6승 4패)과 함께 팀내 다승 공동 1위가 됐다.

sk는 넥센 선발 김병현의 난조를 틈 타 1회 3점을 뽑고 경기를 쉽게 풀어갔다.무사 만루에서 박정권이 좌전 안타를 날려 두 명의 주자를 홈에 불러들였다. 김강민의 몸에 맞는 볼로 이어간 2사 1,3루에서 박진만이 중전 적시타로 1점을 추가했다.

넥센은 1회말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1사 후 유재신의 안타와 이택근의 좌선상 2루타, 박병호의 볼넷으로 만든 만루에서 강정호의 내야 땅볼로 1점을 따라붙었다. 4회에도 김민성의 우중간 2루타와 오윤의 좌중간 안타를 묶어 1점을 만회하며 2-3으로 추격했다.

그러나 넥센은 7회 역전 찬스에서 정근우의 호수비에 막히는 등 더 이상 점수를 내지 못하면서 승부의 결과를 바꾸지 못했다.

한편 대전(한화 이글스-삼성 라이온즈)과 광주(kia 타이거즈-두산 베어스), 사직(롯데 자이언츠-nc 다이노스) 경기는 비로 취소됐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loading...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